2020년11월25일 (수) 0:1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 유네스코 ‘세계 문해의 날’ 기념 올해의 수상자 선정
 
  캐나다 수상 프로그램 수업 사진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올해 ‘유네스코 세종대왕 문해상(UNESCO King Sejong Literacy Prize)’의 수상자로 캐나다 콘코디아 대학교의 ‘학습 및 성과 연구센터’(The Centre for the Study of Learning & Performance, Concordia University)와 요르단의 라나 다자니(Dr Rana Dajani) 박사가 선정됐다. 

 

유네스코는 1965년 9월 8일을 ‘세계 문해의 날(International Literacy Day)’로 정하고 매년 이날을 기념해 국제사회의 문맹 퇴치에 기여한 개인과 단체에 국제문해상을 시상해 오고 있다. 우리나라는 세종대왕의 창제정신을 알리고 문맹 퇴치에 기여하고자 1989년 ‘유네스코 세종대왕 문해상’을 제정해 지원하고 있다. 1990년부터 2016년까지 50개 단체에 시상했다. 

 

캐나다 콘코디아 대학교의 학습 및 성과 연구센터는 ‘교육기술을 통한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 교육 기본역량 개발 프로젝트’를 통해 학생들의 학습 증진을 위한 교육 앱을 개발해 보급했다. 이 앱은 선생님과 학생들이 효과적인 방법으로 핵심 개념에 도달할 수 있도록 도와 아프리카 토착민들의 문해율 향상에 크게 기여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다. 지금은 사하라 이남 아프리카뿐만 아니라 북아메리카, 영국, 중국 등으로 확대해 보급되고 있다. 

 

요르단의 라나 다자니 박사의 ‘우리는 읽기를 사랑합니다(We Love Reading)’ 프로그램은 아이들이 책 읽기를 사랑하는 마음을 가질 수 있도록 자원봉사자들이 연령에 맞는 책을 선정해 해당 지역의 언어로 낭독해 주는 풀뿌리 접근법을 사용했다. 요르단에서 시작된 이 프로그램은 세계 30개국으로 확산되고 있다.  

 

이번 ‘유네스코 세종대왕 문해상’ 시상식은 8일 프랑스 파리 유네스코 본부에서 진행된다. ​ 


[2017-09-07 16:09:02]
이전글 평창 문화올림픽 '청년작가 미디어예술전' 개막
다음글 전 세계 54개국 세종학당 친구들 한국문화 체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