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09월24일 (월) 20:12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주간 자매지 뉴스
 
ㆍ서해 해상 교통 요충지 격렬비도 국가기준점 설치  [2018-04-13 10:39:58]
 
  북격렬비도 통합기준점
 

[시사투데이 홍선화 기자] ‘서해의 독도’로 불리는 격렬비도에 국가기준점이 설치됐다.


국토교통부 국토지리정보원은 서해 해상 교통의 요충지인 격렬비도 위치의 기준이 되는 국가기준점을 설치하고 정확한 좌표를 결정했다.


국가기준점은 측량의 정확도를 확보하고 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평면, 높이, 중력 성과를 갖는 3차원 기준점으로 지적, 시설물설계, 시공측량 등에 사용된다.


격렬비도는 서해에 위치한 북·서·동 격렬비도 3개의 섬으로 그중 북격렬비도에는 등대와 기상관측기지가 위치해 인천·평택·대산항을 오가는 해상 교통의 요충지다. 최근에는 중국 산둥반도와 가장 가깝고 해양자원이 풍부해 중국과의 어업권 분쟁이 빈번한 곳이다.


국토지리정보원은 격렬비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충청남도와 협력해 북격렬비도에 통합기준점을 설치했다. 최신 측량기술을 이용해 정확한 위치를 관측하고 분석해 북격렬비도의 통합기준점 좌표 값을 최종 고시했다.


이번 통합기준점은 단순히 서해 도서지역의 위치 기준점을 설치했다는 의미를 넘어 우리 영토의 위치를 공식 결정한 것으로 서해 해양영토의 주권 수호와 수산 자원 보호를 위해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


이를 토대로 충청남도는 통합기준점 주변에 관리 시설을 조성하고 상징물도 설치하는 등 격렬비도를 천혜의 자연 풍광을 이용한 관광자원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국토부는 격렬비도 지역의 정확한 경계를 지적공부에 등록할 계획이다.


최병남 국토지리정보원장은 “이번 격렬비도의 통합기준점 설치를 계기로 그동안 도서지역, 산간지역 등 지형적 특징으로 인해 측량이 어려웠던 지역에 국가기준점 성과를 정비하게 됐다. 표준화된 측량 방법을 통해 내륙지역은 물론 우리나라 전 영토에 대한 정확한 위치결정이 가능하도록 국가위치기준 체계를 수립해 나갈 것이다”고 했다.
​ 


[2018-04-13 10:39:58]
이전글 임산물 불법 채취·무허가 입산 집중단속
다음글 지리산 반달가슴곰 11마리 태어나 총 56마리 서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