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2월05일 (토) 12:1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자동차로유지기능 탑재 레벨3 자율차 출시
 
  국토교통부 세종청사 전경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내년 7월부터 자동차로유지기능이 탑재된 레벨3 자율차 출시와 함께 판매가 가능해진다.


국토교통부는 자율주행차가 안전하게 제작되고 상용화될 수 있도록 부분 자율주행차(레벨3) 안전기준을 세계 최초로 도입했다고 밝혔다.


미국 자동차공학회의 자율주행 분류(레벨0~5) 상 레벨3는 부분 자율주행, 레벨4를 조건부 완전 자율주행, 레벨5는 완전 자율주행으로 구분한다.


첨단조향장치(레벨2)는 운전자를 지원하는 기능으로 차로유지기능을 작동시켜도 운전자의 책임 아래 운전을 수행해 운전대를 잡은 채로 운행해야 한다. 또한 운전대에서 손을 떼면 잠시 후 경고 알람이 울리게 돼 있다.


부분 자율주행차는 운전자가 운전대를 잡지 않아도 자율주행시스템이 스스로 안전하게 차선을 유지하면서 주행하고 긴급 상황 등에 대응하는 기능을 갖추고 있다.


운행 중 운전자가 운전전환을 받아야 하는 상황에 대비해 운전자 착석여부 등을 감지하고 운전 가능 여부가 확인됐을 경우에만 작동한다.


또한 부분 자율주행시스템이 안전하게 자동차로유지기능을 구현할 수 있도록 감지 성능에 따른 최대속도, 속도에 따른 앞 차량과의 최소안전거리도 제시한다.


자율주행 중 고속도로 출구와 같이 작동영역을 벗어날 것이 예정된 경우 운전자가 운전하도록 15초전 경고를 발생시킨다. 또한 갑작스러운 도로 공사 등 예상되지 않은 상황이 발생한 경우에도 즉시 경고가 발생한다.


운전전환 요구에도 불구하고 10초 이내에 운전자의 대응이 없으면 안전을 위해 감속, 비상경고신호 작동 등 위험최소화 운행이 시행된다.


국토부 첨단자동차기술과 이창기 과장은 “자율주행시스템에 고장이 발생해도 안전에 중대한 위험을 끼치지 않도록 시스템 이중화 등을 고려해 설계됐다"며 "이번에 도입된 자율주행차 안전기준을 기반으로 국제 안전기준 논의에도 적극 참여해 한국이 자율주행차 국제 기준을 선도할 수 있도록 추진할 예정이다”고 했다.
​ 


[2020-01-06 11:19:33]
이전글 항로 암초제거로 광양항 안전성 높여
다음글 구미 시내 상습 지·정체 해소..17일 오후 3시 개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