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4일 (화) 23:1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첨단 조사장비 갖춘 1,670톤급 수산과학조사선 '탐구23호'
 
  탐구23호(조감도)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우리 바다의 수산자원조사를 전담할 대형 수산과학조사선 ‘탐구23호’가 10일 경남 사천에서 처음 선보인다.


이번에 진수하는 ‘탐구23호’는 현재 활동 중인 수산과학조사선 중 가장 큰 1,670톤급 대형 조사선이다. 딥비전(Deep Vision), 해양데이터 운영시스템 등 27가지 첨단 조사장비를 탑재해 15가지 조사장비를 탑재한 ‘탐구22호’에 비해 조사 역량이 한층 강화됐다.


딥비전은 중층트롤 그물에 장착해 수산생물을 식별하는 장치다. 해양데이터 운영시스템은 탐구23호에 탑재된 모든 과학조사장비의 데이터를 총괄해 조정할 수 있는 장치다.


‘탐구23호’에는 승무원과 수산자원조사 연구원 등 40명이 승선할 수 있다. 배타적경제수역(EEZ), 동중국해, 한중잠정조치수역 등 먼 거리의 해역에서도 중간 보급 없이 30일 간 수산자원조사를 수행할 수 있다.


해상작업과 시운전 등을 거쳐 올해 6월 국립수산과학원에 인도된 후 올해 하반기 취항해 본격적으로 조사에 투입될 예정이다.


최용석 해수부 어업자원정책관은 “한층 더 과학적이고 체계적인 수산자원 관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우리바다는 물론 주변 국가 간 경계해역까지 수산자원조사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했다.

​ 


[2020-03-10 10:45:39]
이전글 코로나19 '자가격리자 안전보호 앱' 개발 보급
다음글 만성콩팥병 평상 시 건강한 생활로 예방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