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5일 (수) 0:43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정부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 지자체와 공유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Road Management System)
 

[시사투데이 정명웅 기자] 정부가 직접 관리하는 고속국도, 일반국도 등에 활용하고 있는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RMS)이 지자체가 관할하는 도로에도 적용된다.


국토교통부와 한국건설기술연구원은 그간 주요 간선도로를 관리하며 축적한 지적 자산인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을 지자체에서도 활용할 수 있도록 연계한다고 21일 밝혔다.


우선 강원도와는 관할 지방도로의 포트홀, 균열 등 포장 위험요소들을 체계적으로 관리하고 노후 교량, 터널의 체계적 보수가 가능하도록 도로관리시스템 개방을 위한 협력계획(MOU)을 체결한다.


경기도에는 관할 지방도로의 포트홀, 로드킬 등 도로불편을 즉각 신고하고 24시간 내 접수처리가 되도록 스마트 도로관리시스템 중 ‘척척해결서비스’를 경기도 도로 모니터링단이 사용할 수 있게 지원한다.

 

척척해결서비스는 도로의 이용불편과 위험신고 민원을 스마트폰을 통해 편리하게 접수하고 관할 도로관리 기관에 이관하는 도로불편⸱위험해소 서비스다.


국토부 김용석 도로국장은 “정부의 스마트 도로 관리시스템을 지자체와 공유함으로써 더욱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 이용이 가능해지게 됐다”며 “지자체도 예산 절감 효과와 함께 보다 효율적인 시설물 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고 했다.
​ 


[2020-04-21 11:52:19]
이전글 봄나물과 독초 함부로 먹으면 안 돼요!
다음글 모든 고지서 내가 쓰는 간편결제앱에서 한 눈에 조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