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19일 (월) 6:18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3월부터 꽃게‧참조기용 고성능 그물 보급
 
  생분해 어구 홍보 리플릿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해양수산부는 유령어업 저감과 해양생태계 보호를 위해 지난해 개발을 완료한 꽃게, 참조기용 고성능 생분해 그물을 다음달부터 어업인들에게 보급한다.

 

유령어업은 잘 썩지 않는 나일론 등의 섬유로 만들어진 그물이 유실돼 물고기가 걸리게 되고 이를 먹으려던 다른 물고기가 다시 걸려 죽게 되는 현상이다. 

 

생분해 그물은 나일론 그물과는 달리 바닷 속에서 일정한 시간이 지나면 미생물에 의해 물과 이산화탄소로 자연 분해되기 때문에 유령어업으로 인한 수산자원 피해를 줄이고 해양오염을 방지하는 데 효과가 있다.

 

해수부는 2007년부터 폴리부틸렌석시네이트(이하 PBS)를 원료로 만들어진 대게용 생분해 그물을 시작으로 지금까지 24종의 생분해 그물을 개발해 어업현장에 보급해 왔다. 그러나 PBS로 만든 생분해 그물은 대게어업에는 적합했으나 나일론 그물에 비해 유연도가 떨어져 꽃게, 참조기 등에는 어획성능이 일부 떨어지는 문제점이 있었다. 

 

국립수산과학원은 ㈜안코바이오플라스틱스, 인하대학교 산학협력단, (사)제주근해유자망어선주협의회와 함께 생분해 그물용 고성능 원료 개발을 추진해 지난해 초 새로운 원료인 PBEAS(폴리부틸렌석시네이트 코 부틸렌아디페이트 코 에틸렌석시네이트 코 에틸렌아디페이트)를 개발하는 데 성공했다. 

 

이후 그물 제작, 꽃게‧참조기 시험조업을 진행해 기존 생분해 그물보다 높은 성능을 지닌 것은 물론 나일론 그물과도 동등한 어획성능을 보이는 것을 확인했다. 

 

고성능 생분해 그물은 기존 생분해 그물에 비해 강도는 10%, 유연성은 20%나 향상돼 그동안 걸림돌이 됐던 어획성능 문제를 해결하고 생분해 그물의 보급을 활성화하는 데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해수부는 올해 ‘생분해 그물 보급 사업’을 통해 국비 52억 원을 투입해 어선 582척을 지원할 예정이다. 생분해 그물 사용을 원하는 어업인은 관할 지자체와 지구 수협에 연내 신청하면 지자체별 사업 선정 기준과 절차에 따라 지원을 받게 된다. 

 

어업인은 생분해 그물과 나일론 그물 가격의 차액과 함께, 나일론 그물 가격의 40%도 추가로 지원 받을 수 있어 실질적으로 나일론 그물의 60% 가격에 생분해 그물을 구입할 수 있게 된다.

 

조일환 해수부 어업자원정책관은 “대게, 꽃게, 참조기 등 어종별 조업 특성에 맞춰 고성능 생분해 그물을 보급함으로써 해양생태계와 수산자원 보호 효과를 높여 나가겠다”고 했다.​ 


[2021-02-17 14:08:39]
이전글 설 명절 집콕생활 사진 올려볼까~거리두기 실천 이벤..
다음글 코로나19 의료진·방역인력에 24시간 아이돌봄서비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