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0월02일 (월) 2:4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이벤트
 
ㆍ'5·18 40주기 클래식으로 추모' 광주시향 18일부터 온라인 공연
 
  광주여 영원히 (사진=광주시립교향악단 제공)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광주시립교향악단이 5·18민주화운동 40주기를 클래식 공연으로 추모한다.

 

 광주시향은 18일부터 27일까지 '광주여 영원히'를 주제로 351회 정기연주회, 5·18 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공연을 펼친다고 13일 밝혔다.

 

 이번 연주회는 무관중으로 진행되며 광주시향 유튜브 채널 'GSO TV'를 통해 10일 동안 공개한다.

 

 공연은 윤이상의 '광주여 영원히(Exemplum in Memoriam Kwangju)'로 시작한다.

 

 이 곡은 고통과 수난으로 얼룩진 대한민국의 자화상과 같은 작품으로 베를린에서 라디오를 통해 광주의 소식을 들은 윤이상이 희생된 이들을 위로하기 위해 작곡했다.

 

 이어 리하르트 슈트라우스의 '죽음과 변용(Death and Transfiguration)'이 연주된다.

 

 슈트라우스의 걸작 교향시 중 하나인 작품은 작은 오페라라고 말할 수 있을 정도로 강력한 표현력과 낭만적인 도취감이 공존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곡이다.

 

 또 칼 필립 엠마누엘 바흐의 '플루트 협주곡(Flute concerto)'이 플루티스트 김유빈의 협연으로 연주된다.

 

 공연의 마지막은 시벨리우스의 '교향곡 7번(Symphony no.7)'이 선보인다.

 

 1925년 헬싱키에서 시벨리우스의 지휘로 초연된 교향곡은 높이 울려퍼지는 트럼본이 인상적인 작품이다.

 

 이번 공연은 광주MBC를 통해 20일 오후 5시30분에 감상할 수 있다.

 


[2020-05-13 18:06:20]
이전글 5·18민주화운동 40주년 기념 <오월 그날이 다시 오면..
다음글 육아 즐기고 싶은 '초보 아빠' 모여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