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22일 (일) 18:51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정치·통일
 
ㆍ문재인 대통령, 앤드루 왕자 접견 "영국,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정착 위한 중요한 파트너"  [2019-05-15 20:32:44]
 
  문재인 대통령이 15일 청와대에서 영국 앤드루 왕자 접견과 포토타임 갖고 있다
 앤드루 왕자, "지금까지 많은 진전이 있었다" 평가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5일 청화대에서 한국을 비공식 방문 중인 영국 앤드루 왕자(요크 공작)를 접견하고 한-영 양국관계 발전 방안과 한반도 정세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특히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이 방한한 지 20년이 되는 뜻깊은 해에 앤드루 왕자가 방한한 것을 환영하고, 전날 앤드루 왕자가 한국과 영국 왕실의 역사적 교류의 현장인 안동을 직접 방문해 기념식을 가진 것을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엘리자베스 여왕에 이어 앤드루 왕자의 방문으로 안동이 한-영 양국 간 교류협력의 상징적 장소이자 국제적 관광도시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앤드루 왕자는 이번에 모친인 엘리자베스 여왕의 발자취를 따라 한국을 방문하게 되어 기쁘다며 엘리자베스 여왕이 문 대통령에게 보내는 안부 인사를 전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앤드루 왕자의 ‘피치 앳 팰리스(Pitch@Palace)’ 사업과 우리의 혁신성장 일환으로 이뤄지고 있는 스타트업 정책이 궤를 같이하고 있다"고 평가한 뒤 "오늘 저녁 ‘피치 앳 팰리스’ 한국 행사가 개최되는 것으로 아는데, 많은 한국 스타트업 기업들이 연말 런던에서 개최되는 글로벌 결선에서 좋은 성과가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피치 앳 팰리스는 스타트업 기업과 글로벌 기업 및 투자자들 간 네트워크 구축 등 기업가 활동 지원을 위해 앤드루 왕자가 2014년부터 추진 중인 사업이다.

 

앤드루 왕자는 "한국 스타트업 기업들의 번창은 한국인들의 명석함 덕분이라고 생각한다"며 "한·영 양국 간 스타트업 교류·협력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영국은 한국전쟁 당시 미국에 이어, 두 번째로 많은 병력을 파견한 우리의 혈맹이라며 강조하며 한국 국민들은 영국에 대한 고마움을 잊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앤드루 왕자는 영국 참전용사에 대한 문 대통령과 한국정부의 관심에 사의를 표명하고 양국관계 발전에 더욱 관심을 갖고 지원하겠다고 언급했다.

 

문 대통령은 최근 한반도 정세에 관해 설명하고, 영국이 안보리 상임 이사국으로서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인 평화 정착을 위한 중요한 파트너임을 강조하면서, 한반도 평화를 위한 영국의 지속적인 지지와 협력을 요청했다.

 

앤드루 왕자는 지금까지 많은 진전이 있었다고 평가하며 연대와 지지 의사를 표명했다.


[2019-05-15 20:32:44]
이전글 "정부, 北 인도주의적 차원의 식량 지원 필요하다는 ..
다음글 문재인 대통령, 오는 6월 방한하는 트럼프 대통령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