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0월26일 (월) 12:2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정치·통일
 
ㆍ문재인 대통령, 스가 신임 일본 총리에 "언제든 마주해 대화·소통 준비 돼 있다···호응 기대"
 
  문재인 대통령(사진=청와대)
 "과거사 문제 슬기롭게 극복하고 한일관계 발전시키자···아베 전 총리에 조속한 쾌유와 건강 기원"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6일 오후 스가 요시히데 신임 일본 총리 앞으로 축하서한을 보내 취임을 축하하고, 총리 재임기간 중 한일 관계를 더욱 발전시키기 위해 함께 노력해 나가자는 뜻을 전했다고 청와대는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어 "기본적 가치와 전략적 이익을 고려할 뿐 아니라 지리적·문화적으로 가장 가까운 친구인 일본 정부와 언제든지 마주해 대화하고 소통할 준비가 돼 있으며, 일본 측의 적극적인 호응을 기대하고 있다"고 스가 신임 총리에게 대화의 메시지를 보냈다.

 

특히 문재인 대통령은 건강 문제로 급작스럽게 사임한 아베 신조(安倍晋三) 전 총리에 따뜻한 마음을 담은 서한을 보내 그간 한일 관계 발전을 위한 노력을 평가하고, 조속한 쾌유와 건강을 기원했다.

 

아울러 아베 전 총리와 부인 아키에 여사도 문 대통령 내외에 재임기간 중 소회를 담은 이임서한을 각각 보내왔다.

 

청와대는 "우리 정부는 스가 신임 총리의 새 내각과도 적극적으로 협력해 과거사 문제를 슬기롭게 극복하고, 경제·문화·인적 교류 등 미래지향적이고 호혜적으로 실질 협력을 강화해 나가고자 한다"고 밝혔다.

 

 


[2020-09-16 23:32:39]
이전글 정세균 국무총리, "정부, 코로나 백신 3000만명 분..
다음글 문재인 대통령, "스마트그린 산단은 추격형 경제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