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6일 (목) 16:1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토부, 고양·남양주서 서울 출퇴근 빨라져..M버스 2개 노선 연초 운행
 
  광역급행버스(M-버스) 노선 개요
 20일 2개 노선 사업자 선정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빠르면 내년 초 고양 원당에서 서대문, 남양주 별내에서 잠실역으로 가는 M버스 2개 노선이 운행된다.


국토교통부는 20일 ‘광역급행버스 사업자 선정 평가위원회’를 개최해 고양 원당↔서대문역 노선은 선진버스㈜, 남양주 별내↔잠실역 노선은 ㈜대원운수를 사업자로 선정했다.


이번에 선정된 2개 M버스 노선은 차량 구입, 차고지 확보 등 운송준비절차를 거쳐 빠르면 내년 초 운행을 개시할 예정이다.


고양 원당은 대규모 택지개발지구인 삼송·원흥지구의 서울 도심 방면 광역 노선이 부족해 서대문역 방향으로 직통노선이 신설되면 기존 서울방면 이동수요 분산을 통해 버스 입석률 완화와 환승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전망된다.


남양주 별내는 신규 택지개발지구 입주로 인구가 지속적으로 증가 추세임에도 서울 방면 광역교통 인프라가 부족했다. M버스 노선 신설로 잠실역 방면 환승 불편 해소, 자가용 통행 감소, 출퇴근 시간 단축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국토부 대중교통과장은 “고양 원당과 남양주 별내에서 각각 서대문역, 잠실역으로 가는 M버스 2개 노선이 신설 운행되면 지역 주민들의 수도권 출퇴근 시간이 단축되고 입석과 환승에 따른 교통불편이 해소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 


[2018-12-24 10:29:35]
이전글 산업부, 5G기반 스마트공장 구축 상생협력..'5G-SFA..
다음글 국토부, 1월부터 불법명의차 자동 적발..운행정지차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