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6일 (목) 15:4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은행들, 청년층 무주택 가구들 주거비용 경감 대출 상품 출시
 
  최종구 금융위원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는 모습(사진 제공=금융위 )
 대출 규모 1.1조원…전세대출 1조원, 월세대출 1천억원

[시사투데이 이용운 기자] 금융위원회는 22일 은행연합회 16층 뱅커스 클럽에서 시중은행 및 주택금융공사와 함께 ‘청년 맞춤형 전‧월세 대출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에 참여한 은행은 NH‧국민‧우리‧신한·KEB하나‧기업‧수협‧대구‧부산‧경남·광주·전북‧카카오 등 13개 은행이다.

 

 이번 협약에 따라 참여은행들은 오는 27일부터 상품을 공급하기로 했다. 단, 전대출을 비대면으로 진행하는 카카오는 전산소요 등을 감안해 올 3분기에 출시하기로 했다.

 

청년 맞춤형 대출 전‧월세 대출 주요내용은 대부분의 청년층 무주택 가구들이 주거비용에 부담을 느끼는현실을 반영해 소액 전‧월세 보증금, 월세자금, 기존 고금리 전‧월세 대출의 저금리 전환지원 등 3종의 상품에 1.1조원 공급한다는 것이다.

 

 지원대상은 부부합산 기준, 연간 소득 7천만원 이하로서 만 19세~34세에 해당되는 무주택 청년 가구로 보다 많은 청년의 수요를 포용할 수 있도록 기존 청년 대상의 전‧월세 지원상품 대비 소득요건을 완화했다.

 

 대출한도는 전‧월세 보증금은 7천만원 한도로 전세금의 90%까지 지원하고 월세자금은 월 50만원 이내에서 최대 1,200만원 한도로 지원키로 했다. 대환자금의 경우 기존 대출의 용도별 한도만큼 전환 지원한다.

대출 금리는 전‧월세 보증금 2.8% 내외, 월세자금 2.6% 내외로 정해질 예정이다.

 

 대출 공급한도 1.1조원 중 전세대출은 1조원이고 월세대출 1천억원이다. 향후 수요추이를 보아가면서 공급규모는 탄력적으로 조정할 예정이다.


​금웅위 최종구 위원장은 “청년의 사회진출이 쉽지 않고 부담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이번상품이 청년층의 주거비용을 경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특히, 청년에 대한 금융포용은 경제의 활력과 지속가능성을 높일 수 있는 대안으로 적극 추진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다.

​ 


[2019-05-22 11:38:11]
이전글 산업부, "미중 무역갈등 지속…중국 광둥성 진출 국..
다음글 국토부, "가연성외장재, 스프링클러 미설치 주거용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