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3월06일 (토) 20:4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토부,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 3,942호 입주자 모집
 
  국토교통부 세종청사 전경
 저소득·다자녀 신혼부부 가점 높여 선정 가능성 증가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전국 15개 시·도에서 청년과 신혼부부 등을 위한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이 시작된다.


국토교통부는 지난 1월과 4월에 이어 오는 30일부터 매입임대주택 3,942호에 대한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밝혔다.


지역별로는 경기지역이 1,213호로 크고 인천 488호, 서울 378호, 부산 242호 등으로 8월 중 공공주택사업자별 신청접수를 통해 빠르면 10월부터 입주가 가능하다.


최근 제도개선으로 보호종료아동에게 청년 매입임대주택 우선 지원이 가능하고 저소득·다자녀 신혼부부의 가점을 높이는 등 이전보다 입주대상자로 선정될 가능성이 높아졌다. 보호종료아동은 가정위탁, 아동복지시설 등에서 18세에 달하거나 보호목적이 달성돼 퇴소하는 아동이다.


기존주택 매입임대주택은 공공주택사업자가 다가구·다세대 주택 등을 매입해 보수하거나 재건축해 저소득 가구 등에게 시세의 30% 수준의 임대료로 저렴하게 임대하는 공공주택이다.

 

19세~39세 청년 유형 1,410호, 신혼부부(예비 신혼부부·한부모 가족 포함) 유형은 2,310호가 공급된다. 매입임대리츠주택은 전용면적 60㎡ 이하의 아파트를 신혼부부, 청년 등에게 시세의 85~90% 수준의 임대료로 임대하는 공공주택으로 62호가 공급된다.


국토부 최아름 공공주택지원과장은 “결혼식이 많은 가을을 앞두고 신혼집을 마련하고자 하는 예비 신혼부부나 이번 모집부터 신청 가능한 보호종료아동 등이 안정적 주거공간을 마련하는데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고 했다.
​ 


[2019-07-29 09:57:02]
이전글 국표원, "인도, 인니와 상호협력 강화해 우리 수출기..
다음글 국토부, "다가구·다세대주택도 방범기능 창, 주차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