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22일 (목) 22:2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산업부-방사청, 국산 심장 다는 무인 항공기..‘터보팬 엔진’ 개발
 
  산업통상자원부 세종청사 전경
 산업부-방사청 간 업무협약(MoU) 추진

[시사투데이 우윤화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와 방위사업청은 지난 30일 미래 국방 무인기용 고성능 ‘터보팬 엔진’의 성공적인 개발을 위해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주요 내용은 터보팬 엔진 개발을 위한 부처 협의체 구성, 지식재산권 보호 등 양 부처 간 포괄적 협력 사항을 담고 있다.


무인기용 ‘터보팬 엔진’은 미사일기술통제체제(MTCR, Missile Technology Control Regime)에 따라 수출입이 엄격히 통제되는 품목으로 향후 국방 전력 강화를 위해 반드시 국내 독자 개발이 필요한 상황이다.


산업부와 방사청은 올해부터 터보팬 엔진 개발에 본격 착수해 2025년까지 약 880억원 규모의 집중적인 예산 지원을 통해 차질 없이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터보팬 엔진 개발은 국내 소재·부품장비 산업 경쟁력을 확보하는데 기여하게 된다. 엔진에 소요되는 고부가 초내열 합금 소재·부품 개발을 통한 국내 업계 기술 경쟁력 향상, 국방 분야로 적용해 국내외 민간 시장 진출을 촉진할 마중물 역할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강경성 산업부 소재⸱부품장비산업정책관은 “최근 소재·부품장비 경쟁력 강화를 위한 범정부 차원의 의지가 이번 부처 간 협력 사업을 통해 보다 구체화됐다. 성공적 결과물이 도출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고 했다.


김상모 방사청 국방기술보호국장은 “무인기용 터보팬 엔진 개발을 통해 4차 산업혁명과 감시정찰분야 자주국방의 기틀을 다지게 될 것이다”고 했다. ​ 


[2020-01-31 12:47:10]
이전글 해수부, 4차 산업혁명 기술 활용 스마트양식 클러스터..
다음글 산업부, 국내 외투기업 사내유보금 재투자 시 '외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