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2월04일 (토) 8:2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경제
 
ㆍ국토부, 내년까지 도시철도 모든 차량 CCTV 설치..운영기관 시정조치
 
  국토교통부 세종청사 전경
 도시철도 범죄 신속 대응..6개 지자체도 제도개선·예산확보 노력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정부가 최근 도시철도 차량에서 발생하는 범죄에 신속하게 대응하기 위해 CCTV 설치를 확대하기로 했다.  

 

국토교통부는 내년까지 차량 내부에 CCTV를 설치하도록 각 운영기관에 시정조치를 내렸다고 23일 밝혔다. 

 

서울의 경우 한 해 약 20억 명이 도시철도를 이용하지만 차량 내 CCTV 설치율은 2호선(98%)과 7호선(97%)을 제외한 대부분의 노선은 10% 미만으로 저조한 상황으로 나타났다. 이번 조치는 도시철도 차량 내 범죄 대응에 한계가 있다는 지적에 따라 마련됐다. 

 

이에 광역철도를 운영하는 한국철도공사는 2024년까지 순차적으로 CCTV를 설치하기로 돼 있던 기존 계획을 앞당겨 내년까지 현재 운행 중인 광역철도 모든 차량에 CCTV를 먼저 설치하기로 했다. 

 

또한 서울·인천·부산·대구·광주·대전 6개 지자체도 국토부와 협력해 각 운영기관들이 조속히 CCTV를 설치할 수 있도록 제도개선과 예산확보에 공동으로 노력하기로 했다.

 

국토부 김복환 철도안전정책관은 “역사 내 CCTV도 범죄 예방을 위해 추가 설치될 수 있도록 ‘철도안전법’을 개정하고 철도경찰의 순찰인력을 확보하는 등 시민안전을 위해 다각도로 노력할 것이다”고 했다. 

 

 


[2021-09-23 09:38:09]
이전글 산업부, 장갑차·탄약 등 방위산업 분야 로봇 투입..5..
다음글 산업부, 2023년까지 '수소트램' 상용화 추진..424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