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8월18일 (목) 9:5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산업부, 석유·가스업계에 "유류세·LNG 할당관세 인하 효과 조속 반영" 당부
 
  산업통상자원부 세종청사 전경
 리터당 휘발유 164원, 경유 116원, LPG부탄은 40원 인하

[시사투데이 홍선화 기자] 정부가 유류세와 LNG 할당관세 인하를 앞두고 효과가 시장에 적시에 반영되도록 SK에너지, GS칼텍스, 에쓰오일, 현대오일뱅크, LNG 직수입사 등 국내 석유·가스 시장현황을 점검했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정부의 유류세와 액화천연가스(LNG) 할당관세 한시인하 시행 결정에 따라 석유·가스 시장 긴급점검회의를 27일 개최했다.

 

정부는 휘발유·경유·LPG부탄에 대해 올해 11월 12일부터 내년 4월 30일까지 6개월 간 유류세와 LNG 할당관세를 한시적으로 인하하기로 했다. 유류세는 20% 인하, LNG는 0%로 할당관세를 낮춰 적용할 예정이다. 

 

정부의 세금 한시인하 조치결정에 따라 전 국민의 유류비, LNG 발전·산업계의 가스요금 부담이 완화될 전망이다.

석유제품의 경우 전국 평균가격이 10월 셋째주 휘발유 기준 1,732원/ℓ을 넘은 상황에서 ℓ(리터)당 휘발유는 164원, 경유 116원, LPG부탄은 40원이 인하된다.

 

LNG의 경우 발전사·산업체에 적용되는 발전용·상업용 도시가스 요금은 할당관세 인하효과가 12월부터 요금에 반영될 예정이다. 제품원가 와 발전원가가 하락하면서 전기요금, 제품가격 안정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다만, 가정용 도시가스 요금은 국민부담을 고려해 연말까지 동결할 방침이다.

 

유법민 자원산업국장은 “이번 조치가 국제 에너지가격 상승에 따른 서민경제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시행되는 만큼 인하분이 유류제품 소비자 판매가격과 도시가스 요금에 조속히 반영돼 물가안정에 기여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해 줄 것을 관계기관과 업계에 당부한다”고 했다. 

 


[2021-10-27 16:51:22]
이전글 국표원, 국내서도 KC 부착 전자식 마스크 출시..예비 ..
다음글 정부, 범죄 이용 은행사칭 불법스팸 근절..유선·인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