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12월04일 (일) 17:4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대광위, 광역버스 준공영제 노선 27개⟶101개로 확대..2층 전기버스도 확충
 
  2층전기버스
 올해 광역버스 예산 전년 99억원에서 426억원으로 증액

[시사투데이 정인수 기자] 정부가 올해 광역버스 준공영제 노선을 3배 이상 확대한다. 현재 25대가 운행 중인 광역 2층 전기버스도 35대 추가한다. 

 

국토교통부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는 올해 광역버스 노선을 지속 확충하고 출퇴근길 혼잡해소를 위해 ‘광역버스 준공영제’, ‘출퇴근시간 증차운행’, ‘2층 전기버스 도입’을 확대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를 위해 광역버스 예산을 지난해 99억원에서 올해 426억원으로 4.3배 증액한다. 

 

 

‘광역버스 준공영제’는 정부가 광역버스 노선을 관리하고 재정을 지원해 안정적으로 운행되도록 하는 사업으로 현재 27개 노선이 운영되고 있다.

 

기존 민간이 운영하다 지난해 준공영제로 전환된 노선의 경우 이전 대비 운행횟수가 39회에서 49회로 26% 증가하고 배차간격도 10분에서 8분으로 20% 감소하는 등 광역버스 이용편의가 크게 향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국토부는 올해 준공영제 도입 노선을 기존 27개 노선에서 101개 노선으로 3배 이상 확대하고 국비지원 비율을 기존 30%에서 50%로 상향할 예정이다. 

 

또한 ‘출퇴근시간대 증차운행’도 확대한다. 지난해 31개 노선에 하루 135대의 전세버스를 추가 투입한 후 출퇴근시간대 좌석공급량이 19% 확대되고 평균 배차간격이 8분에서 6분으로 2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를 토대로 올해 전세버스를 하루 135대에서 약 200대 수준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2층 전기 광역버스'도 늘린다. 2층 전기버스 도입 이후 해당 노선의 하루 승차인원은 1250명에서 1501명으로 20% 증가했으나 차내 혼잡도는 오히려 57%에서 44%로 13%p 감소했다. 현재 25대의 2층 전기버스를 올해 말까지 35대를 추가 도입해 운행할 예정이다.

 

대광위 김규현 본부장은 “광역버스는 개통에 적은 시간이 소요돼 광역교통 사각지대를 신속하게 해소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며 “앞으로도 광역교통 서비스가 부족한 지역에 광역버스 노선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겠다”고 했다. 

 

 

 


[2022-01-28 13:10:38]
이전글 국토부, 건설공사 대금 체불 방지..항목별 구분 청구 ..
다음글 국토부, 법인·외지인 사들인 '1억원 이하 아파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