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27일 (수) 14:0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해수부, 김장철 앞두고 수산물 원산지 표시 특별점검..3주간 실시
 
  수입수산물 유통이력 신고제도 흐름도
 거짓 신고 시 7년 이하 징역 또는 1억원 이하 벌금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정부가 김장철을 앞두고 수산물 원산지 표시 단속에 나선다. 

 

해양수산부는 김장철을 맞이해 7일부터 25일까지 3주간 수산물 원산지 표시와 수입수산물 유통이력을 특별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번 김장철 특별점검은 수산물 제조·수입·판매업체, 음식점, 전통시장, 통신판매 업체 등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원산지 표시점검은 김장철 소비가 증가하는 새우젓, 멸치액젓 등 젓갈류와 천일염 등을 주로 점검하고 수입수산물 유통이력 점검 역시 김장철 수입이 늘어나는 염장새우, 천일염 등을 주로 점검할 예정이다.

 

이번 점검에는 (사)소비자교육중앙회, 한국여성소비자연합 등 소비자 단체 및 생산자 단체의 추천을 받은 수산물 원산지 표시 명예감시원 800여 명과 수산물품질관리원, 지방자치단체, 해경 등이 참여한다. 

 

명예감시원들은 점검반과 함께 대형마트 전통시장 등을 다니며 소비자의 눈높이에서 꼼꼼하게 원산지를 점검하고 원산지 표시 의무준수를 위한 홍보활동도 병행할 예정이다.

 

원산지를 거짓으로 표시할 경우 7년 이하의 징역 또는 1억 원 이하의 벌금이 내려진다.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을 경우 5만 원 이상 1천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수입수산물의 유통이력을 신고하지 않거나 거짓으로 신고하면 500만 원 이하의 과태료가 부과된다.

 

권순욱 해수부 어촌양식정책관은 "원산지를 표시하지 않거나 거짓표시가 의심되는 수산물은 지체없이 신고전화 1899-2112 또는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수산물원산지표시'를 통해 제보해 주길 부탁드린다"고 했다. 

 

 


[2022-11-04 10:50:05]
이전글 산업부, 탄소배출 감축·기후변화 대응..356개사 참가..
다음글 산업부, '기업형 벤처캐피탈' 펀드 사업 6개 기업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