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16:1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경제
 
ㆍ금융위, 유리한 조건 대출상품 이동..내년 5월 '대환대출 인프라' 구축
 
  대환대출 인프라 구축 전후 비교
 모든 절차 한 번에..소비자-금융회사 간 시간·비용 절감

[시사투데이 정인수 기자] 금융소비자가 금융회사의 대출조건을 비교해 유리한 대출로 갈아탈 수 있는 인프라가 구축된다. 

 

금융위원회는 금융회사 간 온라인 대환대출 이동시스템을 구축해 금융소비자의 이자부담 경감을 지원한다고 14일 밝혔다. 

 

금융위는 내년 5월 운영을 목표로 금융회사 간 상환절차를 금융결제원 망을 통해 중계하고 전산화하는 시스템을 구축한다. 상환절차는 상환요청, 필요정보 제공, 최종 상환 확인으로 진행된다. 상환에 필요한 정보에는 원리금 잔액‧​수수료 등 기타비용, 상환계좌, 대출약정금액 등이 포함된다. 

 

이를 통해 은행, 저축은행, 카드‧캐피탈사로부터 대출을 받은 소비자가 보다 손쉽게 유리한 조건의 상품으로 이동할 수 있게 된다. 

 

금융위는 "대환대출의 모든 절차가 온라인‧원스톱으로 이루어지게 돼 소비자와 금융회사의 시간과 비용이 절감되고 대환대출 시장 참여가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2022-11-14 09:58:51]
이전글 국토부, 서울 5호선 김포 연장..4만6천가구 '김포한..
다음글 국토부, 3기 신도시 '인천계양 공공주택지구' 첫 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