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8월23일 (수) 19:18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 Home > 기사 > 사회·복지
 
ㆍ정부통합전산센터, 인공지능으로 사이버공격 자동 방어  [2017-03-21 10:51:24]
 
  행정자치부
 인공지능 기반 적응형 보안시스템 구축 ISP 사업 발주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정부가 사이버공격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똑똑한 보안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ISP 사업을 전격 발주한다. 행정자치부 정부통합전산센터는 인공지능을 활용해 사이버공격을 자동으로 탐지하고 대응하는 차세대 보안체계를 구축한다.  

 

통합센터는 각 부처 1,500여개 전자정부 시스템을 운영하는 우리나라 전자정부의 심장부다. 2만6,000여대의 전산장비로부터 각종 정보를 수집 분석하는 빅데이터 시스템을 갖추고 24시간 365일 사이버침해 행위를 감시하고 있다. 그러나 하루에도 수천만 건의 방대한 보안 이상 징후가 발생하고 있지만 인력과 시간상의 제약으로 모든 이상 징후에 대한 대응과 분석에는 한계가 있는 실정이다.   

 

인공지능 기반의 차세대 보안체계는 인공지능이 방대한 보안 빅데이터를 스스로 학습해 모든 보안이상 징후를 감시할 뿐만 아니라 자동으로 비정상적 행위를 찾아내 공격을 차단하는 방식이다.  

 

행자부 측은 “알려진 공격은 물론 새로운 공격방식에 대한 정보를 수집해 학습함으로써 사전에 공격을 예측하거나 취약점을 식별하는 등 진화하는 사이버위협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다”고 했다.  

 

정부통합전산센터는 첫 단계로 인공지능 기반의 적응형 보안시스템 구축 ISP 사업을 발주하고 ISP 결과를 반영해 3년간 시스템을 구축할 계획이다.  

 

김명희 행자부 정부통합전산센터장은 “인공지능 기술을 선도적으로 도입해 사이버공격에 대한 대응능력을 획기적으로 향상시킬 것이다”며 “이 분야는 글로벌 기업도 기술개발 초기단계에 있는 만큼 본 사업을 통해 국내 IT 기업이 관련 기술을 선점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 


[2017-03-21 10:51:24]
이전글 방송통신심의위원회,제19대 대통령선거 선거방송심의..
다음글 관할 시·군·구 모든 읍·면·동에서 주민등록증 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