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22일 (목) 23:0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동네 책방에서 5천원 이상 도서 구입한 영수증과 책 교환해요!
 
  ‘2020 도깨비 책방’ 포스터
 지역서점과 함께하는 ‘2020 도깨비 책방’ 운영

[시사투데이 김경희 기자] 9월~11월 동네 서점에서 5천 원 이상 도서를 구입한 영수증이 있으면 책을 무료로 교환받을 수 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사)한국서점조합연합회, 한국출판문화산업진흥원과 함께 ‘2020 도깨비 책방’을 운영한다.

 

‘도깨비 책방’은 ‘문화가 있는 날’ 사업의 일환으로 국민들이 문화활동 관련 영수증을 인증하면 책으로 교환해 주는 행사다.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매출이 급감한 중소형 서점을 지원하기 위해 지역 서점에서 도서를 구입한 영수증에 한해 진행한다. 9월~11월 중 동네 서점에서 도서 5천 원 이상을 구입한 영수증으로 책을 교환할 수 있다. 대형, 온라인, 중고서점에서 구입한 영수증은 제외된다.

 

‘2020 도깨비책방’은 10월 28일~11월 3일, 11월 25일~12월 1일로 ‘문화가 있는 날(수요일)’부터 1주일 동안 열린다. 

 

지역 서점 누리집 ‘서점온(서점ON, www.booktown.or.kr)’에 가입한 후 도서 구입 영수증을 인증하면 무료로 책을 교환해 받아볼 수 있다. 이번 행사는 준비된 도서가 소진될 때까지 선착순으로 진행된다.

 

‘2020 도깨비책방’에서는 최근 3년 이내 집필된 창작 도서 중 양질의 도서를 선정해 신청자에게 한 권씩 제공한다. 신청자들은 ‘어른 도깨비’, ‘청소년 도깨비’, ‘어린이 도깨비’ 중에서 선택할 수 있다. 신청자들이 다양한 창작 작품을 접할 수 있도록 선택한 범주 내에서 무작위로 제공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도깨비 책방’을 통해 국민들이 우리 동네 서점을 많이 방문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로 이동이 어려운 올 추석연휴에 책과 함께 슬기롭고 풍요로운 한가위를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2020-09-28 12:09:57]
이전글 집에서 즐기는 추석 연휴..'슬기로운 집콕 생활'
다음글 미성년 연예인 보호 '방송출연표준계약서' 마련..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