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27일 (수) 14:4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3년 만에 이스포츠 선수 실력 겨룬다..결선 개최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제14회 대통령 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20, 21일 열려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이스포츠 유망주를 발굴하는 대회가 3년 만에 열린다. 

 

문화체육관광부는 20, 21일 양일간 창원스포츠파크 창원체육관에서 ‘제14회 대통령 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 결선을 개최한다. 대회에는 16개 시도를 대표하는 이스포츠선수 200여 명이 참여해 실력을 겨룬다.  

 

‘대통령 배 아마추어 이스포츠대회’는 이스포츠 유망주를 발굴하고 이스포츠의 저변을 넓히기 위해 매년 열리는 전국 단위의 대회다. 지난 2년 간 코로나19를 예방하기 위해 온라인으로 결선 대회를 진행됐다.

 

이번 대회에서는 16개 시도 지역 결선을 거쳐 선발된 선수들이 리그오브레전드, 배틀그라운드 모바일, 카트라이더 3개의 정식 종목과 이터널리턴, 카트라이더(장애인 부문) 2개의 시범종목을 통해 최강자를 가린다.

 

종합우승을 차지하는 지자체 1곳에는 대통령상을, 정식 종목 우승팀 3곳에는 문체부 장관상을, 모범 지자체 1곳에는 문체부 장관 표창 등을 수여한다.

 

문체부 전병극 차관은 “이스포츠는 모든 국민이 함께 즐기고 소통할 수 있는 여가문화로 자리 잡았고 정식 스포츠로 인정받아 성장하고 있다”며 “앞으로 아마추어 대회를 더욱 확대하고 지역 기반시설을 강화하는 등 이스포츠 활성화와 발전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했다.​ 


[2022-08-19 11:20:55]
이전글 광주 북구에 장애인 생활체육시설 '반다비체육센터'..
다음글 매력적인 전통·생활한복 한 곳에..한복 박람회 '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