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14:3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용산공원 '문화상회' 반짝매장 개점..27~1일까지
 
  문화상회 반짝매장 현장 사진
 청년 창업·장애예술인 기업 문화상품 판매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전통문화 청년 창업 기업의 공예품과 장애예술인 기업에 문화상품을 직접 보고 살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국토교통부 용산공원조성추진단과 함께 27일부터 내달 1일까지 '문화상회' 반짝매장(팝업스토어)을 연다고 밝혔다. 

 

'문화상회'는 문화정책을 소개하는 문체부 대표 인스타그 브랜드로 이번에는 온라인을 넘어 현장에서도 문화정책을 체감할 수 있도록 국민들이 일상에서 즐겨 찾는 공간을 찾아 반짝매장을 연다. 

 

첫 번째 반짝매장 장소는 과거 미군들이 살던 공간이 그대로 남아있는 용산공원 부분 개방부지에서 오전 9시부터 5시까지 연다. 전통문화 청년 초기 창업기업과 장애예술인 기업 등 총 16곳이 자체 생산한 문화상품들을 판매한다. 

 

문체부는 반짝 매장을 열어 판로를 지원하고 문화상품에 대한 국민의 관심을 높일 수 있는 현장 홍보 행사를 진행한다. 현장을 방문한 장애예술인 기업 관계자와 장애예술인들을 대상으로 문체부가 지난 8일 발표한 '제1차 장애예술인 문화활동 지원 기본계획(2022~2026)'도 수어 영상으로 소개한다. 장애예술인 30인의 작품을 한자리에서 만날 수 있는 전시 '하모니'도 함께 열린다. 

 

행사 기간에 누리소통망(SNS)을 통해 '문화상회' 반짝매장 참여 기업들과 '하모니' 참여 작가들을 응원하고 판매 수익금의 일부는 한국문화예술위원회 문화예술후원센터를 통해 기부할 예정이다.

 

이번 반짝매장은 실시간 영상일기(브이로그)를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다. 개점 첫날인 27일 유튜브 창작자 '신또'가 반짝매장의 문화상품을 비롯해 전시 현장과 용산공원 부분 개방부지의 즐길 거리를 소개한다. 

 

나전칠기 전통 기법을 활용한 '문화재 모양 자개 자석 만들기', '전통매듭 노리개, 매듭 소원 팔찌 만들기' 등 전통공예 제작 기법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일일 강좌도 열린다. 

 

문체부 강정원 대변인은 "특별하고 색다른 즐거움을 추구하는 청년 세대에게 적극적으로 다가가 문화정책을 소개하기 위해 반짝매장을 기획했다"며 "이번 주말까지 이어지는 '문화상회' 반짝매장 현장에서 전통문화 청년 초기창업기업과 장애예술인 기업, 작가들에게 많은 응원을 부탁드린다"고 했다.​ 


[2022-09-27 12:18:45]
이전글 김연아 디자인 참여 한복..런던 패션쇼 무대에
다음글 올해 대한민국 스포츠영웅은 누구..국민지지도 조사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