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3:0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국민 저작권 인식 제고..'저작권기술 콘퍼런스' 개최
 
  2022 국제저작권기술 콘퍼런스 포스터
 국내외 다양한 분야 전문가 저작권기술 변화·최신 동향 공유

[시사투데이 이지연 기자] 그동안 코로나 예방을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했던 국제 저작권기술 콘퍼런스가 3년 만에 현장 행사로 진행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저작권위원회, 한국저작권보호원 등과 함께 2일 오전 포시즌스 호텔 서울에서 '2022 국제 저작권기술 콘퍼런스(ICOTEC)'를 열고 저작권 대중화를 위한 저작권기술에 대해 논의한다. 

 

올해 12주년을 맞이한 학술대회는 최신 저작권기술과 현안들을 논의하고 관련 정책 방향을 고민하는 장으로 국민에게 저작권기술의 역할과 중요성을 알리는 데 크게 기여하고 있다.

 

이번 학술대회에서는 '저작권기술 대중화를 위한 기술적 도전'을 주제로 국내외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저작권기술 변화와 최신 동향을 공유한다. 국내를 넘어 세계적으로 사랑받고 있는 한류 콘텐츠의 저작권침해 사례와 해결 방안에 대한 강연과 토론도 진행한다.

 

강연에 앞서 카이스트(KAIST) 김대식 교수는 '콘텐츠 한계비용 제로 시대의 인류'를 주제로, 국제표준기구(ISO/TC46/SC9) 스텔라 그리피스(Stella Griffiths) 의장은 '식별자 및 표준–저작권관리를 위한 활용 현황'을 주제로 발표한다. 

 

아울러 저작권기술 분야 성과를 발굴·포상하는 저작권기술 발전 유공자 시상식을 개최하고 문체부 장관상, 국가지식재산위원회 위원장상, 세계지식재산기구상 등 5개 부문의 상을 시상할 계획이다. 

 

저작권기술 발전과 저작권 인식 제고를 위해 대학(원)생을 대상으로 대체불가토큰(NFT) 기반 저작권기술에 대한 온라인 강좌도 진행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기생충>, <오징어게임>, 방탄소년단(BTS) 등 한류(케이) 콘텐츠의 우수성이 국가의 위상을 높이고 있는 반면 저작권 침해 사례는 증가하고 있다"며 "문체부는 저작권기술 연구개발을 지속적으로 강화해 우리나라가 문화강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2022-11-02 12:10:18]
이전글 한국-태국, 한류 콘텐츠 저작권 침해 국제공조로 대응
다음글 시각장애인 한글 표기 점자로 고안..95돌 기념식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