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2:51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시각장애인 한글 표기 점자로 고안..95돌 기념식 개최
 
  제96돌 한글 점자의 날 기념식 홍보물
 4일 오후 2시 유튜브 통해 온라인 생중계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와 함께 4일 오후 2시 '제96돌 한글 점자의 날' 기념식을 에이치더블유(HW)컨벤션센터에서 개최한다. 

 

기념식은 국가애도기간임을 고려해 행사를 축소하고 묵념을 통해 추모할 계획이다.

 

11월4일 '한글 점자의 날'은 송암 박두성 선생이 시각장애인이 한글 표기를 점자로 쓰고 읽을 수 있도록 고안한 6점식 점자 '훈맹정음'을 발표한 1926년 11월 4일을 기념하는 날이다. 

 

올해 기념식은 한글 점자의 과거와 현재를 통해 새로운 미래를 준비하자는 시각장애인들의 소망을 담아 '한글 점자, 일상 속 새로운 시작'을 주제로 개최한다.

 

일제강점기 송암 박두성 선생의 문화 독립 의지와 애맹정신에서 시작된 한글 점자 소개 영상 상영, 한글 점자 발전 유공자와 공모전 수상자 시상 등을 진행한다.

 

이번 기념식은 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유튜브를 통해 온라인으로 생중계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한글 점자의 날'이 시각장애인이 점자로 일상생활을 누릴 수 있는 환경을 만들고 점자에 대한 국민들의 인식을 개선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2022-11-03 17:15:47]
이전글 국민 저작권 인식 제고..'저작권기술 콘퍼런스' 개..
다음글 동해 '묵호 별빛마을' 벽화에 화재예방 경각심 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