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27일 (수) 14:4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스트리트댄서도 '예술활동증명' 받는다..예술인 복지지원 신청
 
  문화체육관광부 세종청사 전경
 '예술활동증명 운영지침' 개정안 시행

[시사투데이 이한별 기자] 스트리트댄스, 방송댄스, 웹툰과 웹소설 등도 예술인으로서 예술활동증명을 받을 수 있게 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예술활동증명 장르를 추가한 '예술활동증명 운영지침' 개정안을 시행한다고 9일 밝혔다. 

 

이번에 예술활동증명 대상으로 추가된 장르는 무용 분야 '스트리트댄스'와 '방송댄스', 연예 분야 '뮤직비디오', 만화 분야 '웹툰', 문학 분야 내 소설 '웹소설', '소리책(오디오북)', '그림책'이다. 

 

추가된 장르는 '운영지침'에는 명시돼 있지 않지만 실제로 예술활동증명 신청이 다수 들어오는 장르로 심의위원과 현장 의견을 반영해 신규 추가 대상으로 선정했다.

 

문체부 측은 "기존 지침도 새로운 장르의 예술활동증명이 가능하다고 해석됐으나 새로운 장르를 명시함으로써 해당 분야의 신청 가능 여부에 대한 현장의 혼란을 줄이고 기준을 명확히 해 예술활동증명 심의의 일관성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했다.

  

해당 분야 예술인들은 예술활동증명을 받아 한국예술인복지재단에서 시행하고 있는 창작준비금, 생활안정자금 융자 등의 각종 예술인 복지지원 혜택을 받을 수 있다. 

 

 

 


[2022-12-09 10:59:28]
이전글 외국인이 직접 만든 한국문화 콘텐츠 감상..작품 160..
다음글 한국방문의 해 앞두고 외국인 손님맞이 준비..관광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