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2월09일 (토) 1:4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계절 상관 없이 축구 전지 훈련 '스마트에어돔' 경주 개장
 
  스마트에어돔
 국내 최초 완공..시범운영 후 4월 본격 운영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축구 전지 훈련 특화시설인 '스마트에어돔'이 오는 4월 경주에 개장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30일 국내에서 처음 문을 여는 '스마트에어돔' 완공·개장식을 경주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문체부는 여름이든 겨울이든 계절에 상관없이 쾌적하게 훈련을 진행할 수 있는 국내 전지 훈련시설을 설치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고 신규 일자리를 창출하고자 2020년부터 '에어돔 설치 지원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경주시는 문체부의 에어돔 설치 지원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후 국비 50억 원 포함 총 107억 원을 투입해 국내 최초 정규 규격 실내 축구장을 갖춘 '스마트에어돔'을 완공했다.

 

'스마트에어돔'은 에어돔 시설의 외부 막에서 공기를 공급해 자동으로 공기를 정화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미세먼지·악천후와 같은 외부환경으로부터 내부 공간을 보호하는 전천후 훈련시설로 설계됐다. 특히 '스마트에어돔'의 기둥이 없는 간접 조명 시스템은 눈부심과 그림자 방해 없이 경기를 진행할 수 있게 해 축구 전용 에어돔으로서 완성도 높은 시설로 평가받고 있다.

 

'스마트에어돔'은 2월부터 두 달 동안 시범운영 기간을 거쳐 4월에 정식으로 개장할 예정이다.

 

문체부 조용만 차관은 "경주시가 스마트에어돔을 통해 스포츠 관광도시로 새롭게 이미지를 구축하고 지역의 숙박·관광 기반시설과 연계해 지역 경제 활성화를 이루기를 바란다"고 했다.​ 


[2023-01-30 12:48:31]
이전글 문체부, 공연장·영화관 마스크 착용 여전히 중요..자..
다음글 문화누리카드 지원 4만명 확대..연간 11만원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