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10월03일 (화) 16:1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문화·연예
 
ㆍ문화누리카드 지원 4만명 확대..연간 11만원 지원
 
  2023년 통합문화이용권(문화누리카드) 포스터
 취약계층 263만명⟶267만명 헤택

[시사투데이 이선아 기자] 문화누리카드 대상이 4만명 더 늘어난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사회적 약자인 취약계층의 문화 누림 기회를 증진하기 위해 올해 통합문화이용권(이하 문화누리카드) 지원 인원을 263만 명에서 267만 명으로 확대한다고 31일 밝혔다.  

 

문화누리카드 지원 사업은 6세 이상 기초생활수급자, 법정차상위계층, 한부모 가족의 문화예술·여행·체육 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교육 급여의 경우 수급자로 선정된 초·중·고 학생 외에 나머지 가구원도 통합문화이용권을 신청해 지원받을 수 있다. 

 

올해는 총 2,983억 원을 투입해 지난해 대비 4만 명이 증가한 267만 명에게 연간 11만 원을 지원한다. 

 

문화누리카드는 전국 2만7천여 개의 문화예술, 국내 여행, 체육 분야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영화 관람료 2,500원과 도서 구매 시 10% 할인, 스포츠 관람료 40% 할인, 공연∙전시 관람료, 악기 구입비, 숙박료, 놀이공원(테마파크) 입장권, 체육시설 이용료와 스포츠용품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함께 제공한다. 

 

문화예술단체가 기부한 입장권 '나눔티켓' 도 무료 또는 할인 금액으로 1인당 4매까지 월 3회 한도로 사용할 수 있다. 

 

문화누리카드의 지역∙분야별 가맹점 정보와 무료·할인 혜택, 나눔티켓 등 자세한 내용은 '문화누리' 누리집(www.mnuri.kr) 또는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울러 이용권(바우처) 형태로 지원하는 문화누리카드의 사용을 어려워하는 고령자와 장애인 등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찾아가는 문화서비스, 큰 글씨와 점자 홍보물 제작 등 맞춤형으로 이용 지원을 강화한다. 

 

지난해 문화누리카드 이용자 중 수급 자격을 유지하는 경우 별도 신청 없이 자동으로 올해 지원금이 충전된다. 지원금 자동 충전이 완료된 대상자에게는 자동 재충전 완료 알림 문자가 발송된다. 2월 1일 이후에는 전국 주민센터와 문화누리카드 누리집, 전화 ARS(1544-3412), 모바일 앱을 통해서도 자동 재충전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자동 재충전 대상자가 아니거나 새롭게 문화누리카드를 신청해야 하는 경우에는 2월 1일부터 11월 30일까지 발급받을 수 있다. 올해 발급받은 문화누리카드는 12월 31일까지 사용할 수 있다. 기간 내 사용하지 않은 지원금은 국고로 자동 반납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취약계층의 공정한 문화 누림 기회를 보장하기 위해 연차별 문화누리카드 지원 확대를 국정과제로 추진하고 있다"며 "문체부는 앞으로도 문화누리카드 수혜자가 문화로 일상의 행복감과 활력을 증진할 수 있도록 정책적 지원을 이어가겠다"고 했다. 

 


[2023-01-31 17:17:44]
이전글 계절 상관 없이 축구 전지 훈련 '스마트에어돔' 경..
다음글 뽑을 확률 표시..'확률형 아이템 정보공개' 법제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