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12월16일 (토) 19:58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 Home > 기사 > 교육
 
ㆍ신학기 앞두고 학교급식 식중독 예방 합동점검  [2017-02-16 11:56:07]
 
  식중독 발생 추이
  2월 22일부터 3월 8일까지 점검 실시
[시사투데이 김지혜 기자] 교육부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초·중·고 개학초기에 식중독을 예방하고 안전한 학교급식 환경을 마련하기 위해 학교, 학교급식지원센터, 식재료 공급업체 등을 대상으로 오는 2월 22일부터 3월 8일까지 10일간 전국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합동점검은 교육청, 지방식약청, 지방자치단체,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으로 합동 점검반을 구성해 진행된다. 지난해 학교에서 발생한 식중독은 총 38건으로 2식 이상 급식을 제공하는 고등학교에서 많이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점검 대상은 2015~2016년 식중독 발생 학교, 전국 45개 학교급식지원센터, 식품위생법 위반이력 학교와 업체, 학교에 반품 이력이 있는 식재료 공급업체 등이다.
 
아울러 학교급식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이어 올해도 급식시설이 있는 전국 모든 학교에 대해 전수 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이 중 상반기는 6천여 개교를 대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점검내용은 방학 동안 사용하지 않은 급식 기구나 시설 세척 소독 관리, 식재료 위생적 취급과 보관관리, 조리종사자 개인위생 관리 등이다. 특히 위반율이 높은 유통기한 경과제품 보관행위를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교육부와 식약처는 “이번 합동점검으로 신학기 초기에 학교급식으로 인한 식중독 발생이 크게 감소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개학 전 학교장, 영양사, 조리종사자 식중독 예방 교육과 연중 학교급식소 식중독 예방진단 컨설팅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고 했다.
 ​
[2017-02-16 11:56:07]
이전글 로스쿨 25개 대학..저소득층 학생 908명 등록금 전액 ..
다음글 교육부, 대학 신입생 행사 등 건전한 집단활동 당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