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06월28일 (수) 9:18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 Home > 기사 > 교육
 
ㆍ법전원 결원보충제도 2020년까지 4년 더 연장  [2017-02-21 11:54:40]
 
  교육부
 중도탈락한 수만큼 충원..법전원 전체 재학생 6천명 유지
[시사투데이 김태현 기자] 한시적으로 운영되던 법학전문대학원 결원보충제도가 오는 2020년까지 연장돼 약 100여명이 추가 합격된다.
 
교육부는 법학전문대학원(이하 법전원) 결원보충제도 연장을 위한 ‘법학전문대학원 설치·운영에 관한 법률 시행령’ 개정안을 국무회의에서 심의 의결했다.
 
이번 개정으로 지난해 만료된 결원보충제도의 효력이 2017학년도부터 2020년까지 4년 간 연장된다. 이에 따라 올해 법전원 예비합격자 약 100여명이 추가 합격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 된다.
 
결원보충제도는 신입생으로 충원하지 못하거나 자퇴로 인한 결원이 발생한 경우 총 입학정원의 10% 내에서 다음 학년도에 신입생으로 보충하는 제도다. 2010년 4년간, 2014년 3년간 한시적으로 운영해 오고 있다.
 
교육부 측은 “로스쿨의 엄격한 학사관리로 매년 일정수준의 중도탈락자가 발생하고 있고 이를 다음 년도 신입생으로 충원하고 있다. 2010년부터 2016학년도까지 결원보충제를 통해 679명이 충원됐다. 중도탈락한 수만큼만 충원하게 되므로 법전원 전체 재학생 6천명은 유지된다”고 했다.
  ​
[2017-02-21 11:54:40]
이전글 교육부, 대학 신입생 행사 등 건전한 집단활동 당부
다음글 예비소집 미참여 아동 98명 소재 집중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