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9월23일 (수) 10:16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교육
 
ㆍ정신건강 상담 사각지대 학생 위해 원격 화상 자문 운영
 
  운영기관 및 역할
  ‘위(Wee) 닥터’ 운영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교육부는 13일 전라남도교육청, 한국마이크로소프트, (사)열린의사회와 위(Wee)닥터(원격 화상 자문) 시범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식에는 박백범 교육부 차관, 장석웅 전남교육청 교육감, 랄프 하웁터 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 사장, 고순동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대표, 고병석 (사)열린의사회 이사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식 현장에서는 전라남도 신안군 위(Wee) 센터를 연결해 서울에 있는 전문의와 현지 상담교사 간의 원격 화상 자문 시연회가 열렸다.


‘위(Wee) 닥터’ 원격 화상 자문 시범운영은 정신건강 상담의 사각지대에 놓인 학생들을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  정신과 전문의가 수도권에 집중돼 지방의 중소도시에서는 전문의 상담과 자문이 이루어지기 어려운 현실을 반영해 마련됐다.  


학교폭력 등의 문제로 정서⸱심리적으로 불안정하거나 위기상황에 놓인 학생을 돕기 위해 학부모, 교사, 상담자 등에게 정신과 전문의의 원격 화상 상담과 자문을 제공한다. 이후 위(Wee)센터에서 필요에 따라 현지의 병원치료를 연계하거나 지속적인 상담을 제공한다.


아울러 본 사업의 일환으로 지역교육청으로 정신과 전문의가 찾아가는 콘서트를 열어 학부모-학생, 교사-학생 간의 다양한 관계개선 방법 등을 제시할 계획이다.


교육부와 전남교육청은 위(Wee)닥터 시범사업을 총괄 추진하고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화상 자문 서비스의 개발과 운영을 위한 기술을 지원한다. 열린의사회는 자문의와 시스템 운영, 위(Wee)센터 교육 등을 포함한 사업 운영을 담당한다.


올해는 100개소 내외 위(Wee)센터의 희망을 받아 먼저 지원한다. 이번 성과를 바탕으로 전국의 위(Wee)센터와 위(Wee)클래스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박백범 교육부 차관은 “위(Wee)닥터 사업을 통해 전국의 학생들과 학부모, 교사, 상담자 모두가 전문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기를 바란다”고 했다.


장석웅 전남교육감은 “지역을 불문하고 도움이 필요한 학생이 소외되지 않도록 앞으로도 학생 보호장치 마련을 위한 교육 혁신을 멈추지 않겠다”고 했다.
​ 


[2018-12-13 14:09:10]
이전글 우리 지역 유익한 진로체험처 180곳 인증..민간기관 ..
다음글 학생부, 학교 내 정규교육과정 교육활동 중심 기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