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10월03일 (월) 8:1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교육
 
ㆍ수능 백신 접종 여부 관계 없이 모든 수험생 응시
 
  교육부 세종청사 전경
 코로나19 대응 2022학년도 대입 관리방향 발표

[시사투데이 정미라 기자] 오는 11월 18일 치르는 대학수학능력시험(이하 수능)은 코로나19 백신 접종 여부와 상관없이 모든 수험생이 응시할 수 있다.  

 

교육부는 코로나19 대응 ‘2022학년도 대입 관리방향’을 5일 발표했다.

 

우선 모든 수험생은 코로나19 감염 또는 백신접종 여부와 관계없이 수능을 치를 수 있다. 

 

수능을 통한 감염병 확산을 예방하기 위해 수험생은 일반‧격리‧확진 수험생으로 분류된다. 일반수험생은 사전에 고지된 일반시험장, 격리 수험생은 별도로 마련된 고사장, 확진 수험생은 사전에 지정된 병원 또는 생활치료센터에서 응시하게 된다.

 

일반 수험생과 격리 수험생을 대상으로 발열검사를 실시하고 증상이 있는 경우 각 고사장 내 별도시험실에서 응시하게 된다. 

 

일반시험실에는 24명까지만 배치된다. 점심시간에만 3면 칸막이가 설치돼 감염 가능성을 낮추도록 했다. ​별도시험실에서는 수험생 간 간격을 2m 이상 유지해야 한다. ​

 

 

수험생은 수능 당일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야 하며 쉬는 시간과 점심시간에는 방역지침에 따라 환기를 실시하게 된다.

 

격리 수험생이 응시할 별도고사장과 병원·생활치료센터 시험장은 원서접수 현황과 이후 코로나19 확산 상황을 고려해 10월 초까지 마련할 예정이다.

 

아울러 수험생들이 안정적으로 수능을 준비할 수 있도록 9월 중순까지 백신 예방접종을 완료할 예정이다. 고등학교 3학년 학생은 현재 1차 접종이 마무리돼 오는 20일까지 2차 접종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졸업생 등 수험생은 10일부터 1차 접종이 시작돼 9월 11일까지 접종을 완료할 계획이다.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2022학년도 대입 관리방향을 토대로 대학, 교육청, 방역당국 등과 긴밀하게 협력해 수험생과 지역사회 감염 위험을 최소화할 계획이다”고 했다. 

 


[2021-08-05 13:06:27]
이전글 초등 돌봄교실 오후 7시까지 운영..내년까지 3500실 ..
다음글 9월 6일부터 거리두기 3단계 전면 등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