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1월18일 (일) 16:42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환경·국제
 
ㆍ국내 물산업 중소기업 인도네시아 물시장 진출 '시장개척단' 구성  [2018-06-27 12:37:56]
 
  환경부
 최첨단 스마트 물관리 기술 홍보와 중소기업 해외 판로확대 지원

[시사투데이 김태현 기자] 환경부 산하 한국수자원공사(K-water)는 국내 물산업 중소기업과 '인도네시아 스마트 물관리 시장개척단'을 구성하고 27일부터 30일까지 인도네시아 수라바야(Surabaya)시에서 열리는 ‘2018 인도네시아 국제 물주간’에 참여한다.


개척단에는 다우엔티, 미드니, 복주, 삼성계기, 스코트라, 썬텍  엔지니어링, 씨엠엔텍, 유솔, 자이솜, 케이브이에이 등 10개 기업이 참가한다.


개척단은 인도네시아의 대표적인 상공업 도시인 수라바야시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를 통해 인도네시아 물 관련 기관과 현지 기업의 수요를 반영한 맞춤형 공략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행사기간 중 정보통신기술과 사물인터넷 등 첨단 기술이 융합된 한국수자원공사의 스마트 물관리 기술과 중소기업의 우수 제품을 함께 소개하는 ’대한민국 테마 홍보관‘을 운영해 전 세계 참가자를 대상으로 홍보에 나선다.


한국수자원공사는 이번 개척단 활동이 국내 물산업 중소기업의  인도네시아 진출 확대와 해외 매출 증가는 물론 신규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학수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중소기업이 인도네시아 물시장을 개척할 수 있도록 한국수자원공사의 물관리 기술과 경험을 적극 지원해 국내 물산업 활성화와 일자리 증가로 이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인도네시아는 국토 면적이 우리나라의 약 9배에 달하고 인구는 약 2억 6천만 명이 넘는 세계 4위의 인구 대국. 정부의 ‘신(新)남방정책’ 핵심국가 중 하나로 최근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신남방정책은 지난 2017년 11월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열린 ‘한-인도네시아 비즈니스포럼’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공식 발표했다. 기존의 상품교역 중심 관계에서 교통·에너지·수자원 관리·스마트 정보통신 등 아세안 국가에 꼭 필요한 분야의 협력을 강화하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 


[2018-06-27 12:37:56]
이전글 전기차 충전시설 회원카드 1장으로 모두 이용
다음글 미세먼지 다량 배출사업장 배출허용 기준 최대 2배 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