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4월22일 (목) 22:5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환경·국제
 
ㆍ항공관측 통해 고농도 미세먼지 원인 규명
 
  서해중, 북부로 유입되는 미세먼지 감시 관측경로
 
  서해 남부로 유입되는 미세먼지 감시 관측경로
 국외유입 미세먼지 이동경로 및 유입량 과학적 근거 확보

[시사투데이 우윤화 기자]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은 최근 발생한 고농도 미세먼지 원인규명을 위해 9일부터 한 달간 총 100시간(20회 비행)의 항공관측을 실시한다.


이번 항공관측에 사용되는 항공기는 19인승 중형 항공기로 한서대학교 태안비행장에서 출발해 서해상을 중심으로 미세먼지를 포괄적인 범위에서 집중 관측한다. 그동안 국립환경과학원은 1996년부터 소형 항공기로 제한된 범위에서 관측을 수행해 왔다.


올해 항공관측에서는 미세먼지 질량분석기, 블랙카본분석기, 나노입자계수기 등 고해상도 실시간 분석 장비 9대를 탑재해 2차생성 미세먼지의 주요성분과 전구물질에 대한 과학적 조사를 실시한다.

 

 2차생성 미세먼지의 주요성분을 조사하기 위해 질산염, 황산염, 유기물질, 블랙카본, 미세먼지 개수 등을 측정한다. 미세먼지 전구물질에 대한 조사를 위해 휘발성유기화합물질, 암모니아, 일산화탄소, 이산화질소에 대한 실시간 측정도 이뤄진다.


국립환경과학원 측은 이번 항공관측을 통해 서해상으로 유입되는 미세먼지의 이동경로 추적이 가능하고 미세먼지 유입량 산정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장윤석 국립환경과학원장은 “국내 배출원에 대한 정확한 파악이 가능해짐에 따라 보다 효과적인 미세먼지 감축정책과 미세먼지 예보 정확도 향상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다”며 “항공관측 자료는 미세먼지 감축정책의 효과를 높이는 데 활용하고 나아가 중국과의 협상자료로 사용할 수 있을 것이다”고 했다.

​ 


[2019-03-08 11:04:50]
이전글 중국과 공동 대응 고농도 미세먼지 긴급조치 강화
다음글 낙석발생 징후 사전 감지해 탐방객 안전사고 예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