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12월04일 (일) 16:2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환경·국제
 
ㆍ5만톤 급 선박 3척 동시 접안..부산항 신항 6부두 개장
 
  부산항 신항 6부두 전경사진
 해수부 "자동 안벽크레인 통해 비용 줄이고 화물처리 속도 높여"

[시사투데이 이윤지 기자] 해양수산부는 국내 최초 자동 안벽크레인을 갖춘 부두인 부산항 신항 6부두 개장식을 2일 6부두 터미널에서 개최한다고 밝혔다.

 

6부두는 5만 톤 급 선박 3척이 동시에 접안할 수 있는 규모다. 국내 최초로 원격 조종 기반의 자동 안벽크레인을 보유하고 있다. 또한 17~18m 깊이의 수심도 확보하고 있어 현존선 중 최대 크기인 HMM알헤시라스호를 비롯한 2만4천TEU급 컨테이너선도 안정적으로 접안할 수 있다.

 

6부두가 새로 개장하면서 부산항 신항의 선석은 기존 22개에서 25개로 확대돼 연간 1,749만TEU 이상의 물동량을 처리할 수 있다. 약 5만4천 개의 컨테이너를 보관할 수 있는 장치장도 구축된다. 

 

송상근 해수부 차관은 “6부두가 새로 개장되면서 부산항 신항의 화물 처리능력이 크게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6부두는 화물 장치 영역뿐만 아니라 안벽작업까지 자동화함으로써 비용은 줄이고 화물처리 속도는 높여 부산항 경쟁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다“고 했다.​ 


[2022-09-02 11:23:10]
이전글 제로에너지건축물 인증 '수열에너지' 적용 사업장 ..
다음글 재활용 어려운 포장재 분담금 추가..총 17억9천만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