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4월09일 (목) 13:11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강원도-한국서부발전(주), 동해안 해변에 '해안 방재 숲' 조성  [2019-08-05 12:48:58]
 
  2017년도 강원도 양양군 낙산해변을 통해 마련된 해안 방재 숲 조성사례 전과 후의 모습
 분단의 상징인 고성군 송지호 해변에 조성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강원도는 4일 한국서부발전(주)과 동해안 해변에 ‘해안 방재 숲’을 지속적으로 조성하기 위한 업무협약을 6일 체결한다.


해안 방재 숲은 염해(鹽害)와 바다모래의 날림을 방지하기 위해 해변에 조성하는 숲이다. 앞으로 강원도를 찾는 관광객들에게 시원한 그늘과 동해안이 갖는 특별한 아름다운 경관을 제공하게 된다.


강원도와 한국서부발전(주)에 따르면, 한국서부발전(주)과의 이번 협의를 통해 사회공헌기금을 출연해 강원도가 추진하는 ‘해안 방재 숲’ 조성사업에 지속 참여할 예정이다.


첫 사업으로 분단의 상징인 고성군 송지호 해변을 대상으로 푸른 동해와 어울리고 염해에 강한 해송(海松) 2,500본을 1ha의 면적에 식재할 계획이다.


본 사업 실행을 위한 협약식은 6일 강원도청에서 최문순 강원도지사와 한국서부발전(주) 김병숙 사장을 비롯한 관계관들이 참석한 가운데 강원도청에서 가질 예정이다.


강원도청 녹색국 이덕하 국장은 “남북으로 이어지는 우리 도의 아름다운 동해안이 잘 보전되고 관광자원화 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기업참여를 확대해 남북 강원도의 300Km 해변을 대상으로 ‘해안 방재 숲’을 확대해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2019-08-05 12:48:58]
이전글 인제군, 하늘내린 김치 미국 LA 첫 수출
다음글 강원도, 정부 추경 국비 1,703억원 확보…산불피해 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