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2월04일 (토) 7:37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양양군, 올해 공공·민간 부문 일자리 4,500개 창출
 
  양양군청
  229억원 투입해 고용률 72.5% 목표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양양군은 관내 공공·민간부분 일자리 창출 목표를 4,500여명 이상으로 정하고 올해 229억원을 투입한다.


군은 지역 일자리 목표 공시제 세부계획을 통해 올해 일자리 4,500개 이상 창출, 고용률 72.5% 달성을 목표로 정했다고 7일 밝혔다.

 

일자리 목표 공시제는 지자체가 지역민들에게 일자리 목표와 목표 달성을 위한 대책을 제시하는 지역 고용 활성화 정책이다.


지난해 연말 기준 15~64세 고용률은 72.3%로 전년 동기 대비 2.1% 증가했다. 올해는 공공일자리 확대, 양양국제공항 관광단지, 종합여객터미널 등 관광·교통 인프라 구축이 일자리 창출로 이어질 것으로 기대돼 목표치를 지난해 보다 0.2% 증가한 72.5%로 설정했다.


부문별로는 직접 일자리 창출 3,190명, 직업능력 개발훈련 48명, 고용서비스 407명, 고용서비스․장려금 1,160명, 창업지원 6명 등 공공일자리와 민간일자리 77명을 통해 4천500여명 일자리를 창출한다.


아울러 취약계층여성과 귀농귀촌인을 위한 능력개발 지원, 취업 알선망 구축을 통해 맞춤형 일자리도 창출할 방침이다. 또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에 대한 창업자금 지원으로 안정적인 일자리 창출을 유도해 나가기로 했다.

 

민간부문에서는 관광기반시설과 관광휴양지 조성에 대규모 투자 사업을 적극 유치해 민간 일자리 추가 확보에 나선다.


양양군 일자리 추진단장 윤덕규 부군수 “지역 여건에 맞는 체계적이고 실효성 있는 일자리 정책을 통해 군민이 만족할 수 있는 지속 가능한 일자리를 창출해 나가겠다.고 했다.

​ 


[2020-04-07 18:51:49]
이전글 강원도, 코로나19 극복 497억 원 투입해 4만3천여 명 ..
다음글 삼척시, 만 7세 미만 아동 40만원 아동돌봄쿠폰 지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