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7월06일 (월) 3:10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삼척시, 6월부터 삼척 시티투어버스 운영 재개
 
  삼척시 시티투어버스
 예약 없이 관광할 수 있는 시티투어버스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다음달부터 삼척 시티투어버스가 운영을 재개한다.

 

정부가 지난 6일부터 ‘생활 속 거리두기’로 전환함에 따라 삼척시는 삼척 주요관광지인 해양레일바이크와 대금굴을 예약 없이 관광할 수 있는 시티투어버스를 다음달 1일부터 정상 운행한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3월 2일 KTX 동해선 개통과 연계해 탑승장소를 동해역으로 변경해 운영하려다 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바 있다.


시티투어버스는 탑승지 3곳인 삼척종합버스터미널(9시), 쏠비치(9시20분), 동해역(9시50분)에서 관광객을 탑승시켜 해양레일바이크→삼척중앙시장, 청년몰 자유중식과 시장투어→대금굴을 관람한 후 돌아오는 코스다.


시티투어버스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해 발열체크, 탑승객 명부 작성, 손소독제 비치, 간격 두고 앉기, 발열·호흡기 유증상자와 2주 사이 해외 여행력 있는 사람 탑승 제한 등의 조치를 취한 후 운영해야 한다.


삼척시 관광정책과 유정옥 관광홍보담당은 “잠재적 감염 가능성을 완전히 배제할 수 없는 만큼 버스 이용 시 마스크 착용, 간격 유지 등 생활 방역 수칙 준수를 지켜주기를 바란다”고 했다.​ 


[2020-05-13 15:04:51]
이전글 양양공항·원주공항, 제주노선 이용 시 인센티브 지원
다음글 원주시, 군 복무 중 발생한 억울한 사망사고 재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