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01월17일 (일) 18:0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강원도, 디지털 헬스케어 규제자유특구 원격의료 실증 착수
 
  디지털 헬스케어 규제자유특구 원격의료 실증사업 체계도
 실증대상 당뇨⸱고혈압 환자 각 200명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강원도와 중소기업벤처부는 지난해 7월 지정한 ‘강원 디지털헬스케어 규제자유특구사업’인 원격의료 실증을 27일부터 본격 착수한다.


실증기간은 내년 7월까지로 실증대상은 당뇨⸱고혈압 환자 각 200명이다.

 
그동안 의료법 규제 때문에 민간에서 의사와 환자 간 직접적인 원격의료 행위는 금지돼 있었다. 규제자유특구 지정을 통해 한시적으로 규제가 완화돼 1차 의료기관 중심으로 원격의료 실증을 추진할 수 있게 됐다.


먼저 강원도 내 격오지에 거주하는 당뇨⸱고혈압 재진환자 30명 내외를 우선대상으로 블루투스 기능이 탑재된 모바일 헬스케어기기인 '당뇨⸱혈압 측정 의료기기'를 제공한다. 환자들은 웹을 통해 매일 자신의 혈당과 혈압수치 정보를 원격지에 있는 담당의사에게 전달하게 된다.


의사들은 매일 축적되는 환자들의 의료정보에 대한 모니터링을 통해 대면 진료 시 보다 정확한 진단⸱처방 서비스를 제공한다.


환자들은 원격모니터링을 통해 매일 의사의 관리를 받고 있다는 심리적 안정감을 얻게 돼 환자와 의사 간 신뢰관계를 더욱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강원도 최문순 도지사는 “원격의료 이해당사자들간 소통과 대화를 통해 규제자유특구 실증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도민들의 의료접근성을 높이고 의료기기 산업이 도약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 


[2020-05-29 14:38:22]
이전글 강원도, DMZ 평화지대화 문화·자연유산 실태조사 추..
다음글 횡성군, 축산농가 악취 발생 최소화 점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