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11월26일 (목) 16:1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강원도청과 춘천시청 간 양자암호통신 시범인프라 구축
 
  강원도청
 강원도, 국내 최초 양자암호통신 테스트베드 구축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강원도는 ‘양자암호통신 시범인프라 구축·운영 사업’ 공모(공공분야)에 선정돼 국비 35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양자암호통신 기술 확보’와 ‘관련 산업 육성’을 목적으로 공공, 의료, 산업 3개 분야에 양자암호통신 시범인프라를 국내에서 처음 구축하고 3년간 운영을 통해 성과를 확인할 계획이다. 사업에는 올해 12월까지 123억원의 정부출연금이 투입된다. 

 

강원도는 도청과 춘천시청 사이에 데이터, 양자암호키 전송을 위한 광케이블과 전송장비, 양자암호키분배장치(QKD) 등 관련 네트워크 장비를 설치하고 스마트안전 CCTV의 영상정보, 전자결재, 인터넷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적용해 안정성과 효율성을 확인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관련 기술을 공공과 민간기업의 표준으로 활용하고 지역 내 기업에 테스트베드로 활용해 관련 산업 육성, K-클라우드 파크 내 기업유치에도 적극 활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양자암호통신 기술은 정부의 국정운영 5개년 계획과 100대 국정과제에 포함된 ‘디지털 뉴딜’ 핵심으로 양자역학(하이젠베르크의 불확정성 원리)을 이용한 기술이다. 얽힘 상태에 있는 양자를 광자로 관측해 암호화한다. 선진국을 중심으로 개발 경쟁이 가열되고 있는 양자컴퓨터가 개발되면 기존의 암호화 기술은 한순간에 무력화 되고 양자암호통신 기술만이 정보를 보호할 수 있는 유일한 방법이 될 전망이다.

 

강원도 첨단산업국 최정집 국장은 “양자암호통신 인프라를 시범 구축해 관련 기술을 축적하고 이를 바탕으로 공공영역의 정보를 안전하게 보호해 관련 산업 육성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했다.

 


[2020-09-07 17:19:43]
이전글 강원도, 강원도 종합계획 2021~2040 수립 o2o 공청회 ..
다음글 고성군·고성교육지원청, 행복교육지구 사업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