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10월25일 (월) 13:1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인제군, 특수상황지역개발사업 국비 270억원 확보
 
  인제군청
 특수상황지역 주민의 복지 증진 및 지역발전 도모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인제군은 11일 행정안전부 주관 2022년 특수상황지역개발 사업 공모에 관내 5개 사업이 선정돼 내년부터 최대 5년간 국비 총270억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특수상황지역개발 사업은 △ 백두대간 네이처스테이션 힐링센터 조성(80억원) △ 내린천 수변 트레킹코스 개발(40억원) △ 기린 상남 농산물 전처리센터 건립(16억원) △ 갯골 자연휴양림 진입도로 확포장(24억원) △ 도시계획도로 개설(110억원)이다. 

 

특수상황지역 개발사업은 지리적 여건 등으로 지역발전에서 소외된 특수상황지역 주민의 복지 증진 및 지역발전 도모를 위해 2010년부터 추진됐다. 기초생활기반확충, 소득증대, 경관개선, 역량강화 부문에서 선정된다.

 

군은 올해 관대∼신월간 도로개설사업, 하늘내린 인제 복합커뮤니티센터 건립, 자전거친화도시 및 라이딩센터 등 총 14개 특수상황지역 개발사업에 국비 180억원을 확보해 추진하고 있다.

 

인제군 기획예산담당관 김은희 평화지역발전담당은 “금번 사업이 지역 혁신성장 사업 추진에 활력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역소득창출, 생활환경 개선 관련 신규사업을 적극 발굴해 인제 군민에게 직접 수혜가 돌아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2021-07-12 19:28:40]
이전글 강원경찰청, 국가유공자 명패달아드리기 행사 개최
다음글 속초시, 자매도시 시민 위한 속초해수욕장 하계휴양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