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8월16일 (화) 0:3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전국네트워크
 
ㆍ속초시장 이병선 당선인, 늘푸른회 해체·불필요한 의전 전면 금지
 
  민선8기 속초시장 이병선 당선인
 권익적인 문화와 관행 없애 업무 집중 ↑

[시사투데이 김준 기자] 속초시장 이병선 당선인은 지난 16일 관내 간부공무원 배우자 모임인 ‘늘푸른회’를 해체하고 시민 눈높이에 맞지 않는 불필요한 의전을 금지하겠다고 인수위를 통해 밝혔다.

 

늘푸른회는 시장을 포함하는 지휘부와 속초시청 5급 이상 간부 공무원의 배우자로 구성된 봉사 동호회다. 과거 지역사회 봉사활동 선도 등의 역할을 가지고 활동했으나 불필요한 사모임의 성격이 강하다는 지적에 따라 취임 이후 해체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시민 눈높이에 부합하지 않는 의전으로 논란이 많은 공무원 조직문화를 바꾸고 행정력 낭비를 방지하기 위해 취임 후 시장에 대한 불필요한 의전을 전면 금지할 계획이다.

 

이는 이전부터 꾸준히 공직사회의 문제점 중 하나로 지적이 이어졌던 부분을 해소해 나가는 것으로 의전 간소화를 통해 일에 집중할 수 있는 능률적인 공직 분위기를 조성하고 권위적인 문화와 관행을 없애겠다는 의도로 풀이된다.

 

속초시장 당선인은 오는 7월 1일 취임 이후 차에서 타거나 내릴 때 차 문을 대신 열어주거나 닫아주는 행위, 우산을 대신 씌워주는 행위, 불필요한 대기문화를 없애는 등 권위적인 의전 금지를 통해 시대에 맞는 의전문화를 정립할 계획이다.

 

속초시장 이병선 당선인은 “권위주의적 관습에서 탈피해 시민은 하나로, 속초는 미래로 도약하는 민선 8기를 만들겠다”며 “취임 이후에도 과잉 의전으로 지적될 만한 사항들은 과감히 없애 나가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2022-06-20 16:00:31]
이전글 원주시, 2022 원주다이내믹 댄싱카니발 참가자 모집
다음글 홍천9경 방문 인증사진 SNS 올리면 마그네틱 굿즈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