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10월23일 (화) 10:55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메인
 
ㆍ질병본부, 올겨울 최강 추위 한랭질환 주의..'저체온증' 많아  [2017-12-12 09:33:53]
 
  한랭질환 감시결과
 저체온증, 동상, 동창 등 한랭질환 발생 주의해야

[시사투데이 전해원 기자] 전국적인 한파가 예보된 가운데 이번 추위로 인한 저체온증, 동상, 동창 등 한랭질환 피해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질병관리본부는 전국 524개 응급실을 대상으로 ‘한랭질환 감시체계’를 운영한 결과 지난 1일부터 10일까지 41명(사망 1명)의 한랭질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한랭질환 종류는 저체온증(73.2%)이 다수였다. 연령대는 65세 이상(41.5%)이 많았고 음주상태에서 발견된 비율이 높았다. 저체온증은 체온이 35℃ 이하로 떨어져 정상체온을 유지하지 못하는 상태다.


아울러 지난해 한랭질환 감시체계로 신고 된 환자 총 441명(사망 4명) 중 저체온증 환자가 83.7%(369명)였다. 저체온증 환자는 남성이 68%(251명)로 여성 32%(118명) 보다 월등히 많았다. 65세 이상 고령층이 40.1%(148명), 음주를 한 경우가 32.2%(119명)였다.

 

고혈압, 심뇌혈관질환, 당뇨 등 만성질환을 가진 고령자는 한파에 노출될 경우 체온유지에 취약해 저체온증 위험성이 높아지고 무리한 신체활동을 할 경우 혈압상승으로 인한 심뇌혈관질환이 발생하거나 악화될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질병본부 측은 “한랭질환은 대처가 미흡하면 인명피해로 연결될 수 있지만 사전에 적절한 조치로 사고를 방지할 수 있다. 한파특보 등 기상예보에 주의를 기울이고 외출 시 체감온도 확인 등 한파 대비 건강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했다. ​ 


[2017-12-12 09:33:53]
이전글 행안부, 지자체 간 인허가 업무 정보공유..‘내고장알..
다음글 질병본부, 겨울철 빙판길 낙상 주의..연령 높을수록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