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년07월12일 (일) 1:3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종합
 
ㆍ행안부, 7월 재산세 부과부터 카카오페이·네이버페이 등으로 지방세 고지
 
  2019년 하반기 달라지는 제도
 2019년 하반기에 달라지는 제도 발표

[시사투데이 김균희 기자] 7월에 부과되는 재산세부터 카카오페이, 네이버페이 등 모바일 결제로 납부할 수 있게 된다. 


행정안전부는 민원 제출방식 개선, 지방세 납부방식 확대, 고속도로 정체구간 음성알림서비스 등 국민 안전과 생활 속 편의를 위해 올해 하반기에 달라지는 주요 제도를 1일 발표했다


먼저 재산세, 자동차세, 주민세와 같은 지방세는 카카오페이, 네이버페이, 페이코 등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SNS 앱을 통해 모바일 고지서를 받아 납부가 가능해진다. 모바일 앱으로 신청하면 7월 건물분 재산세를 시작으로 종이고지서 대신 스마트폰으로 고지서를 받을 수 있다. 10월부터 과태료 등 지방세외수입도 모바일 고지서를 받을 수 있다.

 

온라인 출생신고 시에는 출생아 주민번호가 바로 부여되지 않아 주민번호가 필요한 ‘행복출산’ 신청을 동시에 하지 못했다. 행복출산은 양육수당 등 각종 출산 지원서비스를 한 번에 통합 신청하는 서비스다. 10월부터는 출생아 성명과 생년월일만으로도 신청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

 


또한 고속도로 정체구간 뒤쪽의 차량이 정체상황을 미처 파악하지 못해 발생하는 추돌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내비게이션의 고속도로 정체구간 음성알림서비스를 확대 실시한다. 이는 기존에 안내문자로만 표출되던 것을 음성으로도 안내하는 것으로 4월부터 내비게이션 운영사인 아이나비, 맵퍼스에서 시범 실시하고 있다. 하반기 중 티맵(T-map), 카카오, LG U+, 네이버 등 주요 내비게이션 운영사에서도 제공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8월부터는 ‘문서24’로 관공서에 민원을 제출할 때 서식을 별도 파일로 첨부하지 않고 웹 화면에서 바로 입력해 처리할 수 있도록 ‘웹 서식’을 개발해 민원서류 작성 시 불편도 해소하기로 했다. 


[2019-07-01 10:19:33]
이전글 복지부, 치매 진단검사 비용 지원 현행 8만원에서 15..
다음글 국토부, 건설현장 모든 사고 발생 즉시 국토부에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