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9월22일 (일) 19:04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기사 >
 
ㆍ'부잣집 아들' 김지훈, 순정남의 다채로운 면모 펼치며 여심 저격  [2018-08-06 08:35:01]
 
  김지훈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김지훈(이광재 역)이 싹싹한 모습부터 귀여운 앙탈까지 순정남의 다채로운 면모를 펼치며 여심을 저격했다. 

 

어제(5일) 방송된 MBC UHD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극본 김정수, 제작 이관희프로덕션)에서는 ‘공식적인 여자친구는 아니다’라며 선을 긋는 김영하(김주현 분)에게 서운함이 폭발한 김지훈의 앙탈이 여성 시청자들에게 설렘을 선사, 오랜만에 보는 김지훈표 핑크빛 무드가 안방극장을 사로잡았다.

 

이날 방송에서 김지훈은 아버지의 빚 갚기에 힘을 실어주는 평강공주 영하와 푸드트럭 장사를 이어가며 위기 속에서도 희망을 찾아 나섰다. 경하(홍수현 분)와 용이(이창엽 분)가 예쁘게 꾸며준 트럭을 보고 그도 한층 새로운 마음으로 시작할 수 있었던 것.    

 

특히 그는 본래 있던 장사 구역에서 쫓겨난 이후에도 곧장 새 자리를 잡고, 상가를 돌아다니며 싹싹하게 홍보 활동에 나서 시청자들의 응원을 이끌어냈다.  

 

그런가하면 두 사람의 관계를 묻는 학생 손님들에게 영하가 ‘공식적인 여친은 아니고 여자 사람 친구다’라며 선을 긋자 괜스레 서운함이 폭발, “꼭 그렇게 콕 집어서 말해야 돼?”라며 앙탈 섞인 투덜거림으로 입꼬리를 자동 상승시키게 만들었다. 전화를 받지 않는 영하를 기다리며 마음을 애태우는 모습 역시 보호 본능을 유발하기도 했다.  

 

이렇듯 김지훈은 푸드트럭 창업으로 빚 갚기에 매진하면서도 영하를 향한 지고지순한 순애보를 드러내며 설렘 지수를 높이고 있다. 아버지의 명예회복 찾기 속 영하와의 로맨스는 어떻게 펼쳐질지 앞으로의 전개가 더욱더 기대를 더하고 있다.

 

여심 스틸러 김지훈의 활약은 매주 일요일 저녁 8시 45분에 방송되는 MBC UHD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에서 만나볼 수 있다. 

 

사진제공: MBC UHD 주말드라마 <부잣집 아들> 화면 캡쳐

 

 


[2018-08-06 08:35:01]
이전글 ‘마녀의 사랑’윤소희, 러블리 인형미 大폭발!
다음글 ‘오늘의 탐정’최다니엘, 첫 촬영 컷 공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