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7월23일 (화) 14:26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스타줌인
 
ㆍ‘왕이 된 남자’, 종영까지 3회 앞두고 뜨거운 관심  [2019-02-22 08:51:12]
 
  왕이된남자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왕이 된 남자’가 종영까지 3회를 앞두고 또 다시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 두 자릿수 시청률을 돌파하며 상승세에 탄력이 붙고 있는 것.

 

tvN ‘왕이 된 남자’(극본 김선덕/ 연출 김희원/ 제작 스튜디오드래곤)는 임금 이헌(여진구 분)이 자신의 목숨을 노리는 자들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쌍둥이보다 더 닮은 광대 하선(여진구 분)을 궁에 들여놓으며 펼쳐지는 이야기다. 특히 천만 영화 ‘광해’에서 모티브를 얻은 리메이크작이자 tvN이 처음으로 시도하는 정통 사극이라는 점에서 방영 전부터 ‘2019년 기대 사극’으로 주목받았다.

 

첫 방송 이후 ‘왕이 된 남자’는 여진구의 신들린 1인 2역을 비롯해 이세영(중전 유소운 역)-김상경(도승지 이규 역)-정혜영(운심 역)-장광(조내관 역)-권해효(신치수 역)-장영남(대비 역)-이규한(주호걸 역)-윤경호(갑수 역)-이무생(진평군 역)-민지아(김상궁 역)-윤종석(장무영 역) 등 연기 구멍을 찾을 수 없는 탄탄한 배우진, 김희원 감독의 고품격 연출 그리고 매회 예측을 뛰어넘는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기반으로 걸출한 경쟁작들을 제치고 지상파 포함 월화극 1위를 수성, 왕좌를 굳건히 지키며 금빛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무엇보다 극의 전개가 클라이맥스로 향함에 따라 시청률 역시 고공행진을 펼치고 있다는 점이 주목된다. 지난 19일 방송된 13회에서 평균 시청률 10.0%, 최고 시청률 11.4%를 기록(유료플랫폼 전국 기준, 닐슨 코리아 제공), 자체 최고 시청률을 경신하며 마의 두 자릿수 시청률까지 돌파하는 기염을 토한 것. 현재 ‘왕이 된 남자’는 점차 임금의 위용을 갖춰가는 여진구의 모습, 나날이 애틋함을 더해가는 여진구-이세영의 로맨스 그리고 여진구의 정체를 의심하는 반정 세력과 용상을 지키려는 ‘왕하선파’의 쫄깃한 권력 암투가 다이나믹하게 펼쳐지며 극적 긴장감을 최고조로 이끌고 있다. 더욱이 결말까지 단 3회가 남은 만큼 해피엔딩과 새드엔딩을 두고 시청자들의 갑론을박이 이어지며 화제성 역시 높아지고 있는 상황. 이에 갈수록 뜨거워지는 ‘왕이 된 남자’의 상승세가 어디까지 이어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왕이 된 남자’ 측은 “시청자분들의 뜨거운 사랑에 감사드린다. 이제부터 여진구-김상경을 필두로 한 하선파와 반정세력이 배수의 진을 치고 전면전을 펼친다. 클라이맥스답게 박진감 넘치는 재미를 선사하겠다. 끝까지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tvN 월화드라마 ‘왕이 된 남자’는 임금이 자신의 목숨을 노리는 자들로부터 벗어나기 위해 쌍둥이보다 더 닮은 광대를 궁에 들여놓으며 펼쳐지는 이야기. 매주 월,화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사진> tvN

 


[2019-02-22 08:51:12]
이전글 '개그콘서트' , 윤시윤 깜짝 등장 서태훈과 아찔한 ..
다음글 ‘오피스 워치 : 하라는 일은 안하고’, 인물관계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