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06월30일 (목) 4:54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스타줌인
 
ㆍ ‘노는언니2’ 박세리, 서울 집 찾기에 나선 한유미에게 특급 조언 전한다!
 
  노는언니2
 

 

[시사투데이 김현일기자] ‘노는언니2’ 박세리가 서울 집 찾기에 나선 한유미에게 특급 조언을 전한다.

 

티캐스트 E채널 ‘노는언니2’는 여성 스포츠 스타들이 그동안 놓치고 살았던 것들에 도전하며 놀아보는 ‘세컨드 라이프’ 프로그램이다. 오는 3월 15일(화) 방송될 28회에서는 전 배구선수 한유미가 ‘매물 탐정’으로 변신, 엄마와 함께 서울 집 구하기 프로젝트에 도전한다.

 

이와 관련 첫 번째 매물이 있는 광진구로 향한 한유미는 예산 5~7억, 강남에서 가까운 지역, 주차장 환경, 편의시설, 보안 등 본인만의 기준으로 주변을 꼼꼼히 살피며 탐정 수준의 촉을 발동했다. 이런 가운데 박세리는 “그 돈이면 주택 좋은 곳 살 수 있는데, 나 같으면 주택 살 거 같아. 나는 무조건 넓어야 해”라며 리치 언니다운 확고한 생각과 특급 조언을 건네 시선을 모았다.

 

김은혜는 “현재 분당에 자가로 거주하고 있고, 과거에 매매한 오피스텔로 월세를 받고 있다”고 전한 데 이어, 김자인은 “자가로 이사 준비 중이다”라며 의외로 부동산 고수의 면모를 발산해 감탄을 이끌었다. 또한 현재 경기도 오산시에 거주하고 있는 한유미의 엄마는 “요즘 사람들이 직장까지 전철 30분 거리의 집을 선호한다”라고 말문을 연 뒤 “그래서 오산 집값이...”이라고 깜짝 정보를 덧붙여 언니들의 귀를 쫑긋하게 했다. 집을 고르는 기준부터 부동산 자산에 대한 이야기까지, 부동산 알짜정보에 궁금증이 쏠리고 있다.

 

그런가 하면 한유미 모녀는 역에서 가까운 위치와 수납장으로 가득한 집 안, 확 트인 서울 시티뷰의 첫 번째 매물에 1분 1초 감탄사를 내뱉었다. 그러나 가장 중요한 집값 정보가 나오자 “월수입 1000만 원 정도는 되어야 사는 거 아니야?”라며 경악을 금치 못했던 터. 급기야 한유미의 엄마는 월세 2만 5천 원이었던 40년 전 시절의 기억을 소환하면서, 월세로 세대 차이를 실감하는 웃픈 상황이 펼쳐졌다. 한유미 모녀는 물론 언니들의 입까지 다물지 못하게 만든 첫 번째 매물의 정체에 호기심이 증폭되고 있다.

 

제작진은 “한유미 모녀가 직접 발품 팔아 선보이는 매물부터 언니들이 쏟아내는 알짜정보까지 재미있는 부동산의 이야기로 가득 담긴다”라며 “운동선수들의 시각으로 바라보는 색다른 매물 찾기 도전기에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티캐스트 E채널 ‘노는언니2’는 매주 화요일 밤 8시 50분에 방송되며 공식 인스타그램, E채널 유튜브를 통해서도 선수들의 생생한 현장 소식을 바로 만나볼 수 있다. 

 

(사진 제공 = 티캐스트 E채널 ‘노는언니2’)​ 


[2022-03-14 09:57:20]
이전글 문근영, 새로운 프로필 사진 공개!
다음글 김남길, '악의 마음을 읽는 자들' PART 2 명장면 B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