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4일 (수) 21:09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투데이 라이프
 
ㆍ취업애로 청년 채용 중소기업에 최대 1200만원 지원
 
  고용노동부 세종청사 전경
 

[시사투데이 정인수 기자] 중소기업이 취업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을 정규직으로 채용하면 최대 1200만원을 지원한다. 

 

고용노동부는 29일부터 '청년일자리도약장려금' 사업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장려금은 4개월 이상 취업을 못한 만 15~34세 청년을 채용해 6개월 이상 고용하면 1년은 매월 60만원씩 지원하고 2년 근속 시에는 480만원을 일시 지급하는 제도다. 

 

올해는 신규 지원 인원을 전년 9망명 보다 3만5천명 많은 12만5천명으로 늘렸다. 사업참여 요건도 완화해 기존 6개월에서 실업기간이 4개월 이상으로 확대했다. 학교를 졸업했지만 아직 취업하지 못한 청년, 일경험 프로그램 수료자, 대규모 이직이 발생한 사업장에서 이직한 청년도 지원 대상에 포함했다.

 

또한 근로자가 5인 이상 기업이 지원 대상이지만 지식서비스․문화컨텐츠 등 유망 업종은 1인 이상 기업도 참여할 수 있다. 올해는 '여행업'과 '우수 사회적 기업'이 새로 포함된다.

 

고용부 이현옥 청년고용정책관은 "올해 일자리도약장려금이 확대 시행돼 더 많은 취약청년들이 취업하는 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했다. 

 


[2024-01-29 09:57:46]
이전글 화목보일러 타고 남은 재가 산불로..동해안권 일제 점..
다음글 한-인니 하늘길 확대..양국 6개 지방공항 운항 자유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