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년09월30일 (토) 2:15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이벤트
 
ㆍ청소년, 길 위에서 꿈과 희망 찾아
 
  청소년여행문화학교-유교문화길 병산서월
 

시사투데이 김지선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올 3월부터 11월까지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청소년 여행문화학교’를 10회 운영한다. 청소년 여행문화학교는 지난 2010년부터 중․고등학생들에게 우리나라의 아름다운 자연과 문화가 함께하는 탐방로를 도보로 여행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해 주는 프로그램. 중․고등학생들이 입시 위주의 학습에 지친 심신을 치유하고 자연과 역사를 배워 국토에 대한 애정을 키울 수 있도록 마련됐다.

올해는 문화부에서 지정한 전국의 문화생태탐방로 39곳 중 10곳을 도보여행지로 선택해 1박 2일, 2박 3일, 5박 6일의 다양한 일정으로 운영된다. 청소년 여행문화학교 프로그램에서는 탐방로를 걷는 것 외에도 매 여행마다 문학, 음악, 마임, 마술, 전통문화체험 등의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해 참가 청소년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유도하고 있다.

또한 청소년 상담 전문가로 구성된 멘토들이 전 일정을 동행하며, 참가 청소년들과의 스스럼없는 대화를 통해 소통을 이끌어내 심신의 안정과 치유를 효과적으로 도모한다. 시인, 이순원 소설가, 김남희 여행작가 등으로 구성된 ‘특별 멘토’들도 초청해 참가 학생들에게 미래를 향한 다양한 긍정적 메시지를 전달할 예정이다.

문화부 관계자는 “자라나는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자연과 인간이 서로 교감하는 ‘청소년 여행문화학교’를 운영해 청소년들의 정서적 안정을 도모하고, 그들의 도보여행에 대한 흥미를 고취시킴으로써 국내 도보여행과 저탄소 녹색관광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2012-03-26 10:31:39]
이전글 4월 22일 전국 자전거 대동맥이 활짝
다음글 우리가 걸을수록 하늘이 더 맑아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