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03월24일 (일) 19:47 Contact us
 
 
자매지
週刊 시사투데이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투데이 보드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 Home > 이색 news > bad news
 
ㆍ"초등학교 야구단 감독이 향응·성접대 받아"…학부모가 고소장  [2019-02-07 18:10:49]
 
  경찰
 

시사투데이 박미라 기자] 초등학교 야구단 감독이 학부모로부터 향응을 대접받고 폭행까지 휘둘렀다는 고소장이 경찰에 접수됐다. 심지어 유흥업소 성접대까지 받았다는 의혹까지 제기됐다.


7일 서울 광진경찰서는 "지난달 28일 학부모 2명이 서울 소재 초등학교 야구단 감독 A씨를 고소했다"고 밝혔다.

고소장에는 A씨가 학부모들로부터 향응과 금품을 제공받았다는 내용 등이 담겼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금품, 향응에 유흥업소 성접대까지 받았다는 의혹, 야구단 운영에 대해 조언을 한 학부모를 폭행했다는 의혹까지 제기된 상황이다.

고소장을 낸 학부모들은 감독의 이같은 비리 의혹을 폭로했다가 아이들이 야구단에서 제명을 당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구체적인 사건 파악을 위해 고소인 보충 조사 일정을 조율 중"이라며 "금품, 향응 수수 등의 구체적인 일시나 내용은 추가조사를 해봐야 알 수 있다"고 밝혔다. 


[2019-02-07 18:10:49]
이전글 "국회 바로 세워야" 주장한 60대 남성 국회서 분신
다음글 4세 아동 유괴하려한 50대 남성 징역형…법원, "극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