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04월22일 (월) 22:32 Contact us
 
투데이 라이프
커뮤니티
이색 news
스타줌인
이벤트
자매지 뉴스






배우 이병준

문 대통령 직원과 식사

윤 대통령 수석비서관
회의


▒ Home > 기사 > 정치·통일
 
ㆍ한국, 유엔 안보리 비상임이사국 2년 임기 시작...한반도 문제의 당사자로서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주도적 대응
 
  (사진=뉴시스)
 "비상임이사국은 거부권 행사 제외하면 표결서 상임이사국과 동등한 지위"

[시사투데이 윤용 기자] 한국이 1일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비상임이사국 활동을 2024년부터 2025년까지 2년 임기를 시작했다. 한국의 유엔 안보리 진출은 11년 만이자 1996~1997년과 2013~2014년에 이어 세 번째다.

 

안보리는 전 세계 평화·안전 유지에 책임과 권한을 갖는 유엔 최고 의사 결정 조직이다. 미국·중국·러시아·영국·프랑스 등 5개 상임이사국과 대륙별로 할당된 임기 2년의 10개 비상임이사국으로 구성되며, 상임이사국의 경우 거부권(veto power) 행사가 가능하다. 비상임이사국은 거부권 행사를 제외하면 표결에서 상임이사국과 동등한 지위를 갖는다.

 

한국은 안보리 비상임이사국으로 선출된 이사국 수임을 위한 준비를 착실하게 진행해왔으며 안보리 주요 이사국들과 정책협의회를 개최하고 신규 비상임이사국들과의 회동 등을 통해 안보리 이사국과 유기적이고 긴밀한 정보 공유 체계를 확립해왔다.

 

특히 한국 정부는 한반도 문제의 당사자로서 북한 핵·미사일 위협에 더욱 주도적으로 대응한다는 계획이며, 대북정책에 대한 국제사회의 지지를 얻고, 북한 문제에 거부권을 행사해 온 상임이사국인 중국, 러시아와 수시로 협의하겠다는 것이다. 아울러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문제와 우크라이나 전쟁 등 국제 분쟁의 해결책을 모색하는 역할도 기대된다.

 

외교부는 "유엔평화유지활동(PKO) 및 평화구축, 여성·평화·안보 의제 증진에 기여하고, 사이버와 기후 안보 등 신흥 안보 위협에 대응하기 위한 논의도 선도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2024-01-01 20:15:26]
이전글 윤석열 대통령, 서울 한남동 관저서 박근혜 전 대통령..
다음글 박진 외교부 장관,일본 외무대신 요청으로 전화 통화...